동국대 경주병원,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 최우수 1등급 획득
동국대 경주병원,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 최우수 1등급 획득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6.08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동국대학교 경주병원(병원장 나득영)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 최우수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동국대학교 경주병원 전경 (사진=동국대병원 제공)
동국대학교 경주병원 전경 (사진=동국대병원 제공)

이는 2017년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간 수술부위감염 예방을 위해 항생제 사용이 권고되는 위, 대장, 유방, 척추수술 등 19개 수술을 시행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이루어진 평가결과로 국내의 수술 관련 예방적 항생제 사용실태를 파악하고, 적정 항생제 사용을 유도함으로써 의료기관의 자발적인 질 개선과 항생제 오남용을 예방하기 위해 정기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나득영 병원장은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은 환자의 안전과 직결된 요소로, 믿을 수 있는 안전한 병원임을 인증받게 된 만큼 더욱 신뢰받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