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다문화 학생 400명에게 장학금 지원
우리금융그룹, 다문화 학생 400명에게 장학금 지원
  • 김수영 기자
  • 승인 2019.06.21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기장학 부문을 늘려, 예체능 분야 재능보유자 발굴·육성에도 나서

[중앙뉴스=김수영 기자] 우리금융그룹은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통해 다문화 가족들을 위한 사회 사업으로 지난 12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2019년 다문화 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다문화 장학생 400명에게 총 6억 3천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과 장학생 대표 30명 및 가족이 함께 자리했다.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이 다문화 학생 400명에게 장학금 6억 3천만원 지원했다.(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이 다문화 학생 400명에게 장학금 6억 3천만원 지원했다.(사진=우리금융그룹)

이번에 선발된 장학생은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모범적인 학교생활을 하고 있는 학업장학 분야 370명과 특기장학 분야 30명 등 총 400명으로, 부모 및 본인 출생국은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등 총 37개국에 달한다.

초등학교부터 대학교에 이르기까지 학년 및 장학분야에 따라 장학생 각각은 60만원부터 500만원까지의 장학금을 받았으며, 해당 장학금은 학비는 물론 교재구입 및 자기개발비 등 학업증진 용도로 사용 가능하다.

올해 특기장학생으로 선발된 30명은 육상, 축구, 펜싱, 음악, 미술, 연기 분야에 재능을 가진 다문화 학생들로, 이들에겐 특별한 재능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도록 교육훈련은 물론, 자격증 취득 및 대회 출전비용까지 사용할 수 있는 500만원의 장학금이 각각 전달된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1기 장학생 출신으로, 2015년 우리은행에 입행한 이지문 계장의 사례가 영상으로 소개됐다. 컴퓨터공학 전공을 살려 현재 우리은행 디지털전략부에서 근무하는 이지문 계장의 이야기는 참석한 후배 장학생의 롤 모델이 되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다양한 재능을 가진 우수한 인재를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장학생으로 선발할 수 있어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장학생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다문화 학생들이 세계 속의 한국을 이끌어 갈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우리은행과 계열사에서 200억원을 출연하여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2012년부터 3,740명의 다문화 장학생을 선발, 총 32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하며 다문화 학생의 꿈을 응원해왔다.

이 밖에도 다문화 자녀들의 재능과 소질을 발굴하는 ‘우리다문화 어린이 합창단’, ‘다문화 청소년 우리스쿨’과 같은 교육사업과 ‘다문화 자녀 글로벌 문화체험’, ‘공부방 환경개선’ 등 문화·복지사업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