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소방서, 안태현 소방서장 36년 공직생활마감 정년 퇴임식
경주소방서, 안태현 소방서장 36년 공직생활마감 정년 퇴임식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6.27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 경주소방서 안태현서장이 36년간의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고 27일 정년퇴임했다.

경주소방서 안태현서장이 36년간의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고 27일 정년퇴임했다(사진=경주소방서 제공)
경주소방서 안태현서장이 36년간의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고 27일 정년퇴임했다(사진=경주소방서 제공)

이날 경주소방서 대회의실에서 열린 정년퇴임식에는 경북소방본부 김진욱 대응예방과장, 김용태 칠곡소방서장, 이상무 포항북부소방서장, 이상걸 소방행정자문단장, 한동수 소방안전협의회장, 최강호·강순남 경주남여의용소방대 연합회장과 가족, 선,후배소방공무원 150여명이 참석해 안 서장의 퇴임을 축하했다.

1983년 공직을 시작한 안태현 소방서장은 경주 출신으로 소방간부후보생 4기로 공직에 입문해 김천소방서장, 상주소방서장, 성주소방서장, 칠곡소방서장을 역임했으며, 투철한 국가관과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국민을 위해 봉사해왔다. 특히 각종 재난현장에서 풍부한 현장경험과 지도력으로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보호에 크게 기여하였고, 직원들로부터 신뢰와 존경을 받아 왔다.

안 서장은 퇴임사를 통해 “공직생활을 천직으로 삼아 대과없이 마칠 수 있도록 관심과 성원을 보내준 동료 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소방관으로 퇴직은 하지만 경주시민들의 안전문화 진흥을 위해 창립한 경주안전문화협회 초대 회장으로서 안전한 경주 발전을 위해 더욱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