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산림휴양시설 '수영장 물놀이장' 개장
포항시, 산림휴양시설 '수영장 물놀이장' 개장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10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음산 산림문화수련장 내의 야외 물놀이장 오는 13일 전면 개장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포항시는 지역의 대표적 산림휴양지인 비학산 자연휴양림과 도음산 산림문화수련장 내에 설치한 야외 수영장·물놀이장을 오는13일 일제히 개장한다.

지난 도음산 산림수련장 내 설치된 야외 물놀이장 (사진=포항시 제공)
지난 도음산 산림수련장 내 설치된 야외 물놀이장 (사진=포항시 제공)

동해안 최고의 힐링 명소로 각광받고 있는 비학산 자연휴양림과 도심 속 산림욕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도음산 산림문화수련장 내의 야외 물놀이장이 이번 주말인 13일에 전면 개장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포항시 북구 기북면 탑정리 비학산 자락에 위치한 비학산 자연휴양림 야외수영장은 2015년 6월에 340㎡ 규모로, 숲속에서 맑고 깨끗한 청정수로 가족단위 이용객이 자녀와 함께 조용히 즐길 수 있는 물놀이 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한, 북구 흥해읍 학천리 도음산 자락에 위치한 도음산 산림문화수련장 내의 야외수영장 및 물놀이장은 지난 2014년 3월에 680㎡ 규모로 설치한 이후 여름철에 무료로 운영해 오고 있다.

시가 운영하는 2개소의 산림휴양지 야외수영장 및 물놀이장은 초등학생 이하 어린이들과 유아들을 위한 소형 풀장으로 수심을 60∼70㎝로 유지해 여름철에 어린이와 유아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했으며, 각종 야외체험 활동과 각종 산림휴양 시설을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이용객들이 숲속에서 쾌적하고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 요원을 별도로 배치하고, 구급약품과 상비약도 상시 비치하고 있으며, 두 곳의 야외 물놀이장은 수시로 바닥 청소를 실시하고 깨끗한 용수 관리에 만전을 기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제공을 제공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포항시 금창석 산림과장은 “비학산 자연휴양림과 도음산 산림문화수련장에 설치된 야외수영장 및 물놀이장은 무더운 여름 숲속에서 시원한 녹음과 함께 깨끗한 환경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준비가 완료됐으니 많은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