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시립도서관 '2019년 길 위의 인문학 1차 탐방'
영천시, 시립도서관 '2019년 길 위의 인문학 1차 탐방'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15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립도서관은 지난 13일 청통면에 위치한 은해사로 '2019년 길 위의 인문학 1차 탐방'을 다녀왔다.

(사진=영천시 제공)
시립도서관 '2019년 길 위의 인문학 1차 탐방' (사진=영천시 제공)

은해사는 경북을 대표하는 사찰 중의 하나로 천년고찰이라는 역사에 걸맞게 괘불탱, 대웅전 아미타 삼조불등 많은 문화재들이  소장되어 있으며, 참가자들은 이번 탐방을 통해 영천의 역사와 나 자신을  다시 생각하고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다.

이번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도서관협회 주관 사업으로 영천시립도서관은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되었다.

(사진=영천시 제공)
 '2019년 길 위의 인문학 1차 탐방' (사진=영천시 제공)

이 사업은 총 3차시로 구성돼있으며 1차 프로그램은 ‘내 삶의 행복 찾기, 인문학 여행’이란 주제로 지난 10일부터 3일간 강연 2회, 탐방 1회로 진행되었다.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간 진행된 김글리 작가의 강연에서는 기자, 작가, 여행가, 강사, 바리스타 등 다양한 이력을 가진 작가가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깨달은 이야기들을 생생하게 들려주었으며 앞으로 어떻게 사는 것이 행복한지에 대해 생각하는 시간이 되었다.

영천시립도서관에서는 길 위의 인문학 2차 프로그램을 오는  21일까지 영천시립도서관 홈페이지(http://www.yclib.go.kr)와 도서관 방문을 통해 접수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