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최기문시장 ,간부공무원...각종 민원 발생현장 방문 점검
영천시, 최기문시장 ,간부공무원...각종 민원 발생현장 방문 점검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17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 최기문시장 및 간부공무원들은 16일 불법 폐기물 등 각종 민원이 발생하고 있는 민생현장을 방문해 직접 현장 점검에 나섰다.

(사진=영천시 제공)
최기문시장 및 간부공무원들은 16일 불법 폐기물 등 각종 민원이 발생하고 있는 민생현장을 방문해 직접 현장 점검에  나섰다.(사진=영천시 제공)

시는 최근 불법 폐기물 처리업체 화재, 불법 폐기물 투기 등으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8일부터 폐기물처리대책본부 운영에 돌입해 폐기물 관련 위반사항은 강력하게 법적대응 할 것을 예고했다.

이에 영천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들이 북안면, 대창면 소재 폐기물 처리 업체의 불법 폐기물 야적현장을 찾아 현장상황을 둘러보고 인근 마을의 주민에게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안전조치 등에 대해 점검했다.

특히, 북안면의 화재 발생 폐기물 사업장에 대해서는 추가 불법행위 감시를 위한 주민 감시원 및 공무원의 근무상황과 유출수 회수 처리 현장을 꼼꼼히 점검하고 향후 피해가 재발되지 않도록 각 행정 분야의 힘을 모으기로 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영천시는 시민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대응하고 있다”며 “전 분야를 담당하는 간부공무원이 직접 현장을 점검하고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폐기물 처리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 의지를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