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방송 KBS... 일장기에 한국당 로고 사용 공식 사과
공영방송 KBS... 일장기에 한국당 로고 사용 공식 사과
  • 윤장섭
  • 승인 2019.07.19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가 일본제품 불매운동을 보도하는 뉴스 리포트에서 자유한국당 로고를 노출한 데 대해 사과했다.(KBS 화면 캡쳐)
KBS가 일본제품 불매운동을 보도하는 뉴스 리포트에서 자유한국당 로고를 노출한 데 대해 사과했다.(KBS 화면 캡처)

[중앙뉴스=윤장섭 기자]공영방송 KBS가 일본산 제품 불매운동을 보도하는 과정에서 자유한국당과 조선일보 로고가 들어간 화면을 1초간 노출시킨데 대하여 공식 사과했다. 문제가 된 화면은 전날(18일) KBS 9시 '뉴스'에서 앵커가 일본 제품 불매운동 리포트를 소개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노출된 화면을 보면, KBS가 "안 사요, 안 가요, 안 팔아요" 등 일본제품 불매운동을 상징하는 문구 안 'ㅇ'에 일장기 그림을 넣었고 바로 이어진  '안 뽑아요'라는 문구에는 자유한국당 로고가, '안 봐요'라는 문구에는 조선일보 로고가 노출됬다.
 
이에 KBS는 19일 보도자료와 함께 공식 입장을 내고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와 관련해 화제가 되는 있는 동영상(GIF) 파일을 앵커 뒤 화면으로 사용하던 중 해당 로고가 1초간 노출되면서 일어난 일"이라고 경위를 설명했다.

KBS는 "관련 내용 파악 즉시 홈페이지 등에서 해당 리포트의 서비스 중지와 이후 내용 수정 등 시정조치를 했다"며 "사전에 걸러내지 못한 점에 대해서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자유한국당은 19일 "공영방송 KBS가 불매운동 보도에 자유한국당 마크를 넣어 방송실수를 한 것은 한국당에 대한  “악의적인 공격이자 모독”이라고 반발하고 선거법 위반 소지가 있다"고 KBS를 비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