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국유림관리소, 자작나무숲 숲길 조성사업 추진
영덕국유림관리소, 자작나무숲 숲길 조성사업 추진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24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작나무숲을 활용한 산촌마을 활성화에 나선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남부지방산림청영덕국유림관리소(소장 금시훈)에서는 관내 국유림을 활용하여 산촌을 활성화하고자 영양군 수비면 죽파리 자작나무숲에 지역특화사업으로 「자작나무 숲길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사진=남부청 제공)
영양군 수비면 죽파리 자작나무숲에 지역특화사업 「자작나무 숲길 조성사업」을 추진한다.(사진=남부청 제공)

죽파리 자작나무숲은 지역을 대표하는 우수 국유림 경영지로 영덕국유림관리소에서 1993년 약 30ha를 조림하여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경영·육성해 오고 있다.

자작나무숲길 조성사업은 올해 2km 신규조성을 시작으로 연차적으로 숲길 조성 및 주변 숲을 정비하여 경관적 가치를 극대화하고, 기존 검마산·백암산 등산로와 신선계곡 탐방로 등을 연계하여 지역숲길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이를 통해 지역주민과 도시민에게 다양한 산림서비스를 제공하고 국유림 자원을 활용한 소득 및 일자리 창출방안을 마련하여 지역공동체를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체계적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영덕국유림관리소는 “산림청 정책방향에 맞추어 앞으로 산촌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으며, 지역주민과 지자체와의 협력체계를 강화하여 지역주민들이 국유림을 통해 직·간접적인 이익을 얻을 수 있도록 국유림 경영에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