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꽃밭속의 음악 향연 '작은 음악회'
경주시, 꽃밭속의 음악 향연 '작은 음악회'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26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 도시재생사업본부 사적관리과에서 매년 한여름에 개최하는 ‘꽃밭 속의 작은 음악회’가 첨성대 등 꽃 단지 주변을 배경 삼아 공연으로 펼쳐진다.

(사진=경주시 제공)
 꽃밭속의 음악 향연 '작은 음악회' (사진=경주시 제공)

이번 음악회는 동부사적지 꽃 단지와 연계해 다음 달 10일까지 총 3회에 걸쳐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부터 약 60분간 첨성대 옆 광장에서 열린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첨성대 주변 꽃 단지를 찾은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야간무대 조명이 함께 어우러져 색채의 장관을 연출하고 음료수 무료시음, 포토존 운영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관광객들과 시민이 함께 어우러지는 축제의 장이 펼쳐진다.

오는 27일"어쿠스틱 공연"을 시작으로 8월 3일(토)은「색소폰 연주 및 아카펠라 공연」이 펼쳐지고, 마지막 회인 8월 10일(토)은"팝페라 및 재즈밴드 공연"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한환식 사적관리과장은 “점점 무더워지는 날씨에 경주를 찾은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무더위를 식혀주는 공연이 되길 바라고 이를 계기로 더 많은 관광객이 경주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