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이영석 부시장 '황리단길 환경개선'을 위한 현장 확인
경주시, 이영석 부시장 '황리단길 환경개선'을 위한 현장 확인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7.29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 이영석 부시장은 지난 26일 폭염에도 불구하고 황리단길 현장점검에 나섰다.

(사징=경주시 제공)
이영석 부시장 '황리단길 환경개선'을 위한 현장 확인 (사징=경주시 제공)

이번 점검은 황리단길의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의 환경개선을 위해 경주시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관련부서 간 업무협의를 위한 현장 확인 중심으로 이뤄졌다.

황리단길은 수많은 젊은 관광객이 찾는 핫플레이스로, 현재 경주시는 주민과 관광객들의 안전을 위한 보행환경개선을 위해 부분적으로 일방통행 도로를 검토하는 등 통행로 확보 및 기반 시설 확충에 노력하고 있다.

이영석 부시장은 “관광객들이 많이 찾고 있는 황리단길에 경주시와 지역 주민들의 힘을 모아 단발성이 아닌 지속가능하게 더 많은 관광객이 찾아올 수 있도록 여러 방면에서 관련부서가 역량을 집중해 사업을 추진하자”며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