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 서민금융진흥원과 서민, 취약계층을 위한 MOU체결
전북은행, 서민금융진흥원과 서민, 취약계층을 위한 MOU체결
  • 우정호 기자
  • 승인 2019.07.30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B금융그룹 제공)
(사진=JB금융그룹 제공)

[중앙뉴스=우정호 기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30일 전북은행 본점에서 서민금융진흥원 신용회복위원회(원장 겸 위원장 이계문)와 서민, 취약계층 금융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한 맞춤 금융 서비스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서 양 기관은 서민, 취약계층에 적합한 맞춤 상품을 개발하고, 금융상담 연계 프로세스를 고도화하여 많은 서민, 취약계층이 1금융권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상호간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양사간 연계 프로세스 개선을 통해 고객들이 쉽고 빠르게 전북은행의 대출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금리 감면을 통해 채무경감 효과를 볼 뿐만 아니라 신용등급 또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임용택 전북은행장은 “그간 서민금융을 위해 어느 은행보다도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이 전북은행에서 제공하는 금융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은 “전북은행 따뜻한금융클리닉에서 시행중인 중,서민 대상 부채관리시스템이 인상 깊다”며 “이번 협약은 서민금융진흥원과 전북은행 간의 협력체계가 진일보된 사례로, 서민 및 취약계층의 실질적인 지원을 한층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