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에 대마초 흡연 실시간 방송...일부 시청자들 충격
유튜브에 대마초 흡연 실시간 방송...일부 시청자들 충격
  • 윤장섭
  • 승인 2019.08.21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버 A 씨 미국 국적자라 처벌 못해
유튜버 A 씨는 직접 대마초를 피우는 모습을 여과없이 그대로 내보냈다.
유튜버 A 씨는 직접 대마초를 피우는 모습을 여과없이 그대로 내보냈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구독자들을 늘리기 위한 유튜버들의 엽기적인 행각이 점점 수위가 높아져 가고있는 가운데 최근 미국에 사는 한국인 유튜버가 대마초 피우는 모습을 여과 없이 방송을 진행했다고 뉴스채널 YTN이 보도했다.

미국에서 한국어로 유튜브 콘텐츠를 만드는 A 씨는 자신이 사는 곳에서 대마초 흡연은 합법이라며 청소년들도 구매할 수 있다는 방송을 올렸다. 심지어 A 씨는 직접 대마초를 피우는 모습도 여과없이 그대로 내보냈다는 것,

지난 5월, 유튜브에 방송을 올린 A 씨는 여러분 워싱턴주 시애틀은 대마초가 합법이에요. 차 타고 5분만 나가면 다 살 수 있어요. 돈 2만 원만 내면, 20불만 내면 대마초 다 팔아요, 다 팔아. 고등학생도 대마초 사서 필 수 있어요라고 광고했다.

방송을 본 일부 시청자들은 충격에 빠졌다.

유튜버 A 씨 채널 시청자는 A씨가 미국은 다 합법이다. 한국에서 나를 어떻게 할 수 없다. 나를 잡으러 올 수도 없고 여기는 합법이니까 처벌 못 한다. 그러면서 계속 대마초를 흡연하다가 "아 뿅 가" 이러면서 막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국내에서 유튜버 A 씨 채널을 시청한 또 다른 시청자는 경찰과 검찰에 해당 유튜버를 신고했지만,  A 씨가 미국 국적자라면 처벌할 수 없다는 답변만 들었다고 했다. 국내에선 불법인 행위가 무방비로 노출되는 셈이다.

방송에 대한 규제도 쉽지 않다. 유튜브 코리아 홍보 관계자는 건마다 다를 것 같다며 일단 유튜브는 유튜브 나름의 기준을 가지고 그 기준점으로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있고 그 기준점이 커뮤니티 가이드 라인이라고 했다.

한편 A 씨 말대로 시애틀에선 대마초 흡연이 합법이라는 것, 따라서 우리 수사 당국이 동영상 삭제를 요청해도 유튜브 측이 받아들일지는 미지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