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60년대 생 트로이카 장항준‧장윤현‧김상진 감독
[포토뉴스] 60년대 생 트로이카 장항준‧장윤현‧김상진 감독
  • 우정호 기자
  • 승인 2019.08.30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터를 켜라'의 장항준, '접속'의 장윤현, '주유소 습격사건'의 김상진 감독이 29일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를 찾았다. (사진=우정호 기자)
'라이터를 켜라'의 장항준, '접속'의 장윤현, '주유소 습격사건'의 김상진 감독이 29일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를 찾았다. (사진=우정호 기자)

[중앙뉴스=우정호 기자] 무예 액션 장르의 영화를 주제로 펼쳐지는 국내 유일의 영화제인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가 29일 오후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열렸다. 배우 김인권과 선우선의 사회로 진행된 개막식에는 김래원, 김성규, 전영록 등이 레드카펫을 밟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