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외동읍 자연환경보전협의회 '추석맞이 환경정비' 활동
경주시, 외동읍 자연환경보전협의회 '추석맞이 환경정비' 활동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9.09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외동읍 자연환경보전협의회(회장 김순화)와 외동읍 행정복지센터(읍장 이대우) 직원 등 50여 명은 지난 6일부터 입실리 시가지 일대에서 추석맞이 환경정비활동을 전개했다.

(사진=경주시 제공)
시가지 일대에서 추석맞이 환경정비활동을 전개(사진=경주시 제공)

이날 환경정비는 고향을 찾는 사람들과 읍민들이 깨끗한 환경에서 추석을 맞이할 수 있도록 입실리 시가지, 오일장 일대를 중심으로 생활쓰레기를 집중적으로 수거하고 도로와 인도 변 잡초를 제거했다.

지난 1일부터는 각 리별 이장을 중심으로 주민들이 마을 대청소를 함으로써 ‘내 집 앞 내가 쓸기’ 풍습도 사라져 가는 요즘, 쾌적하고 청결한 마을가꾸기에 마을 주민들은 적극적으로 앞장서고 있다.

이대우 외동읍장은 “추석명절을 맞아 환경정비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자연환경보전협의회 회원들과 각 이장을 비롯한 주민들께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으며, 앞으로도 깨끗하고 살기 좋은 외동을 만드는 데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