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문화관광공사, 가을 관광객 유치 본격 시동
경북문화관광공사, 가을 관광객 유치 본격 시동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9.09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국제관광전 참가 및 가을 여행주간·추석 특별이벤트 등 관광홍보마케팅 박차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와 경상북도는 가을 관광객 경북 유치를 위한 홍보마케팅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제공)
가을 여행주간에도 다양한 즐길 거리를 마련(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제공)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열리는‘부산국제관광전’에서 홍보부스를 운영하여 경북 가을명소 및 도내 축제를 안내하고 2020 대구·경북 방문의 해를 홍보하고, 추석연휴 첫날 12일부터 29일까지 이어지는 가을 여행주간에도 다양한 즐길 거리를 마련했다.

이번 추석연휴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보문관광단지에서 다양한 이벤트가 열린다. 특히 14일 토요일은 가족 단위 관광객을 위한 특별이벤트로서 레크레이션과 국악공연, 전통 민속놀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며, 풍선아트, 가훈 써주기,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 부스가 함께 운영되어 관광객들에게 한가위의 풍성함과 즐거움을 배가시킬 예정이다. 다른날에도 다양한 버스킹 공연들이 준비되어 있다.

가족 단위 관광객을 위한 특별이벤트로서 레크레이션과 국악공연, 전통 민속놀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며, 풍선아트, 가훈 써주기,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 부스가 함께 운영되어 관광객들에게 한가위의 풍성함과 즐거움을 배가시킬 예정(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제공)

또한, 오는 27일「보문호반 힐링걷기」와 28일「가을로망스 작은 라디오」이벤트가 열린다. 보문호반 힐링걷기는 보문호반길 7km를 가족, 친구, 연인들과 함께 걸으며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이벤트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가을로망스 작은 라디오는 보문호반광장의 아름다운 호수 풍경을 배경으로 감성적인 공연 및 사연 낭독 등 라디오 테마의 이벤트이다.

경북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선선한 가을 날씨는 경북여행을 하기에 더없이 좋은 시기이다”라며 “경북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함께 가을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여 경북 관광을 홍보하고자 하오니, 많은 분께서 찾아주시고 경북 관광의 즐거움을 공감하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