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소 브루셀라․결핵병 확산 방지 내달까지 일제검사
영천시, 소 브루셀라․결핵병 확산 방지 내달까지 일제검사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09.17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이달 17일부터 다음달 31일까지 45일간 관내 한육우 암소, 수소 전두수에 대해 브루셀라병 및 결핵병 일제검사를 추진한다.

(사진=영천시 제공)
관내 한육우 암소, 수소 전두수에 대해 브루셀라병 및 결핵병 일제검사(사진=영천시 제공)

검사대상은 1세 이상의 한육우 암소와 종부용 수소로 1,103호에 20,000두이며, 검사방법은 공수의 8명이 담당 읍면동별로 채혈검사를 실시하고, 시에서는 양성축 발생 시 신속하게 감염소 살처분을 실시할 계획이다.

브루셀라병은 소의 유산과 사산, 불임을 일으키고, 결핵은 전신 쇠약과 호흡곤란을 일으키는 2종 법정가축전염병으로 사람에게도 감염되는 인수공통전염병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소 브루셀라병 및 결핵병 근절을 위해서는 축산농가의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며 “감염축 조기 색출을 위해 농장주는 검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