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 ‘2019년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발표대회’ 대박행진
경주시 , ‘2019년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발표대회’ 대박행진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0.14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벼 생력화 무(無)복토 못자리 신기술 보급’으로 장려상 수상
‘생활쓰레기 통합소각처리 및 매립장 운영방안 개선’으로 최우수상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가 지난 10일 경상북도에서 주최한 ‘2019년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최우수상’과 ‘장려상’을 수상했다.

(사진=경주시 제공)
 ‘2019년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발표대회’ (사진=경주시 제공)

2019년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표대회는 경상북도에서 추진하는 다양한 재정혁신 사례를 발표하고 우수시책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재정의 건전성과 효율성을 증진시키고자 경상북도에서 주최해 개최됐다.

이번 대회에서는 경상북도 내 23개 시·군에서 제출한 사례 18건 중 서면심사에서 창의성, 노력도, 예산절감 성과, 지속성, 전파성을 평가한 후 심사위원점수의 합산이 높은 상위 10건에 대해 발표를 실시하고 우수사례로 선정했다.

경주시가 이번 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생활쓰레기 통합소각처리 및 매립장 운영방안 개선을 통한 예산절감’ 사례는 서면 매립장에서 매립하던 생활쓰레기를 천군소각장에 통합소각처리하고 천국소각장에서 발생한 폐토사 및 소각재를 서면매립장으로 반입함으로써 폐토사 및 소각재 처리비용 130억 8000만원을 절감하고 서면매립장의 사용기한을 4년 앞당겨 종료함으로써 서면매립장 운영비용 6억8000만원을 절감한다는 내용으로 독창성과 예산절감 성과를 인정받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경주시는 이 외에도 자체 개발한 무(無)복토 육묘기술을 농가에 보급하여 육묘작업과정을 생략함으로써 재료비 및 인건비를 절감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벼 육묘 관련 지원사업 예산 6억 원을 절감하는 ‘벼 생력화 무(無)복토 못자리 신기술 보급’ 사례를 발표해 장려상을 수상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수상한 직원들을 격려하고, “앞으로도 지방재정을 운영할 때 창의성을 가지고 재정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경주시는 도 심사에서 선정된 2건의 우수사례는 오는 12월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하는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표대회에 참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