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욱 강력하게 다시 돌아온 연극 "헤비메탈 걸스"
더욱 강력하게 다시 돌아온 연극 "헤비메탈 걸스"
  • 윤장섭
  • 승인 2019.10.16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녀들, 세상의 중심에서 Fuck을 외치다!
극단 명작옥수수밭의 연극 "헤비메탈 걸스"가 대학로 한양레퍼토리씨어터에서 공연된다.
극단 명작옥수수밭의 연극 "헤비메탈 걸스"가 대학로 한양레퍼토리씨어터에서 공연된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극단 명작옥수수밭의 연극 "헤비메탈 걸스"가 대학로 한양레퍼토리씨어터에서 공연된다. 

2013년과 2014년 창작산실 우수작품 제작 지원에 선정되었던 연극 "헤비메탈 걸스"는 "2019년 창작산실 올해의 레퍼토리와 종로문화재단 문화다양성연극 무지개픽에 선정되며" 다시 한 번 대중성과 작품성을 검증 받았다.

3년 만에 다시 돌아온 만큼 더욱 강렬한 음악과 웃음으로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중소기업 식품개발부에서 함께 일하는 동료이자 16년지기 회사 절친인 서른아홉 살의 주영, 은주, 정민, 부진은 어느 날 인원감축 대상이 되었다는 청천벽력 같은 소식을 듣게 된다. 새로 부임하는 사장님이 헤비메탈 광팬이라는 정보를 접한 그들은 살아남기 위해 죽기 살기로 헤비메탈 트레이닝을 시작한다.

호주로 유학을 떠난 남편과 아들의 학비를 대는 기러기엄마 은주 역에는 KBS 드라마 '퍼퓸'에서 민재희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하재숙이 캐스팅 되었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발히 활동 중인 하재숙은 연극 "헤비메탈 걸스"로 오랜만에 연극 무대에 복귀한다. 백수남편을 대신해 돈을 벌어야 하는 임신 7개월째의 가장 주영 역에는 장혜리, 오매불망 딸의 결혼을 학수고대하는 엄마를 먼저 시집 보내고 자신도 결혼하는 게 목표인 정민 역에는 구옥분이 새롭게 합류하여 강렬한 존재감을 펼칠 예정이다.

이름처럼 흘러왔던 부진한 인생을 만회하려 노력 중인 부진 역은 김여진이 2016년에 이어 다시 한 번 맡아 더욱 업그레이드된 무대를 선보인다.

이들에게 헤비메탈을 가르치는 전직 기타리스트 웅기 역과 전직 드러머 승범 역에는 "헤비메탈 걸스" 초연부터 매 시즌 빠짐없이 함께해 온 김동현과 김결이 다시 돌아와 작품에 대한 강한 애정을 드러냈다. 여기에 승범 역으로 이갑선이 더블캐스팅 되며, 코미디에 탁월한 감각을 지닌 세 배우의 시너지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연극 "헤비메탈 걸스"는 대한민국의 모든 30, 40대에게 바치는 위안의 연극이다. 꿈을 포기하자니 아직 젊은 것 같고, 새로운 꿈을 꾸자니 너무 늦은 나이인 것만 같은, 그렇게 회사와 인생의 압박 속에서도 꿋꿋하게 삶을 견디며 매일매일 더 단단해져 가는 오늘날의 30, 40대들에게 보내는 응원과도 같은 연극이다. 그리고 이 메시지는 헤비메탈 음악을 만나 더욱 강렬하게 관객들의 마음에 전달된다.

연극무대 위에서 펼쳐질 짜릿한 헤비메탈 사운드는 관객들에게 가슴뭉클한 카타르시스를 안겨줄 것이다. 포스트 하드코어 밴드 메스그램(Messgram)의 신장혁과 이그나이터(Igniter)의 이남우 메탈기타리스트와의 협업으로 더욱 음악적 완성도를 높일 예정이다.

연극 "헤비메탈 걸스"는 2019년 11월 5일부터 11월 17일까지 대학로 한양레퍼토리씨어터에서 단 2주 간 공연된다. 인터파크,예스24에서 예매 가능하며, 10월 27일까지의 예매자에 한해 조기예매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공 연 명 연극 "헤비메탈 걸스"
▲공연기간 2019년 11월 5일 (화) ~ 11월 17일 (일)
▲공연장소 한양레퍼토리씨어터
▲공연시간 화~금 8시 | 토 3시, 7시 | 일 3시 | 월 쉼 (*총 14회)
▲티켓가격 전석 40,000원
▲관람연령 만 12세 이상
▲러닝타임 100분 (인터미션 없음)
▲출연배우 김동현, 김결, 이갑선, 하재숙, 장혜리, 구옥분, 김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