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동부동 새마을단체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영천시, 동부동 새마을단체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0.20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 동부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최해곤)와 새마을부녀회(회장 현명자)는 따뜻한 이웃 사랑을 실천하며 새마을 정신을 전파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영천시 제공)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사진=영천시 제공)

동부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부녀회 회원 20여명은 지난 6일 등 2차례에 걸쳐 언하동 및 야사동의 독거노인 가정을 찾아 열약한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실시해 어르신이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도록 도배, 장판, 싱크대 교체, 전등 수리 등 집수리에 구슬땀을 흘렸다.

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은 집수리가 절실하지만 거동이 불편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관내 가구를 선정,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에서 회원들의 자발적 재능기부 형식으로 매년 실시하고 있는 사업이다.

최해곤·현명자 회장은 “늘 함께 해주는 회원들 없이는 좋은 일도 힘들다”며 “회원들과 협심해 앞으로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동부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부녀회는 사랑의 집 고쳐주기를 비롯 김장나누기 봉사, 복지관 중식봉사, 복날 국수 나눔, 불우이웃돕기 성금조성, 환경정화활동 등 따뜻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일조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