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경주 최부자댁 흥을 나누다’, 지역 공연단체 재능 기부로 진행
경주시, ‘경주 최부자댁 흥을 나누다’, 지역 공연단체 재능 기부로 진행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0.30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촌마을 광장, 저녁 7시 30분부터 9시까지 버스킹 공연 개최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시는 오는 31일은 교촌마을 광장에서 ‘10월의 마지막 밤 낭만을 함께 즐겨요!’라는 주제로 버스킹 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경주시 제공)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 최부자댁 흥을 나누다’라는 주제로 줌바댄스(사진=경주시 제공)
(사진=경주시 제공)
교촌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최부자 정신에 맞는 따뜻하고 훈훈한 시월의 마지막 밤 낭만을 함께 즐기고자 한다(사진=경주시 제공)

(사)경주최부자민족정신선양회(회장 조동걸)가 주최하고 교촌마을 주민협의회가 주관하는 이번행사는 저녁 7시 30분부터 9시까지 다양한 공연으로 10월의 마지막 밤을 수놓을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평소 버스킹으로 ‘경주 최부자댁 흥을 나누다’라는 주제로 매주 일요일 오후4시에 공연하고 있는 지역 공연단체의 재능 기부로 펼쳐지며, 줌바댄스, 색소폰, 하모니카, 통기타, 대금, 팬플룻 등으로 구성됐다.

또한, 교촌마을 입점상가회에서 자발적으로 사회를 맡고 차와 음료, 떡과 어묵 부스를 후원해 교촌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최부자 정신에 맞는 따뜻하고 훈훈한 시월의 마지막 밤 낭만을 함께 즐기고자 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한옥마을의 그윽한 정취와 월정교 야경을 배경으로 한 아름다운 경주, 마을 다시 찾고 싶은 교촌마을로 거듭날 수 있도록 계속적으로 힘쓰겠다”고 하며, “찾아오시는 모든 분들이 낭만이 있는 시월의 마지막 밤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