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치매예방 및 조기발견 위한 심층방문상담
울진군, 치매예방 및 조기발견 위한 심층방문상담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9.10.31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기선별검사 결과 인지저하자 해당 만 60세 이상 노인 대상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치매 예방 및 조기 발견을 위해 인지저하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심층방문상담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울진군 제공)
치매예방 및 조기발견 위한 심층방문상담 (사진=울진군 제공)

찾아가는 심층방문상담은 조기선별검사 결과, 인지저하 범위에 해당하는 만 60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하며, 10개 읍·면 울진 전 지역에 방문하여 실시되고 있다.

심층방문상담을 통해 조기선별검사 결과 안내와 치매 예방을 위한 건강 수칙 제공 등 질적인 상담을 실시한다.

또한, 진단 및 감별검사를 연계하여 치매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검사비를 전액 지원함으로써 울진 군민의 치매 검진 비용 부담을 완화하고 있다.

박용덕 보건소장은 “인지저하자 대상 심층방문상담은 사각지대에 있는 인지저하자를 발굴하여 진단 검사를 연계함으로써 울진 군민의 치매 예방 및 조기 발견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찾아가는 심층방문상담을 활성화하여 치매로부터 자유로운 건강 울진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