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핀테크 개발’ 생태계 조성한다
NH농협 ‘핀테크 개발’ 생태계 조성한다
  • 박효영 기자
  • 승인 2019.12.05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권 최초 핀테크 개발자센터 오픈 
고객 편의성 높인 플랫폼 포털 개편 
개발자센터의 홈페이지 화면. (캡처사진=홈페이지)

[중앙뉴스=박효영 기자] NH농협은행과 농협상호금융이 금융 기술 개발자들을 위한 공간을 마련했다.

농협은 5일 아침 보도자료를 내고 금융권 최초로 ‘NH핀테크 오픈 플랫폼 개발자센터’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센터는 개발자들이 금융 서비스 앱을 손쉽게 제작하고 실험해볼 수 있도록 개발 환경을 제공하는 의미가 있다. 센터에는 △API(운영체제 통신 언어) 개발 가이드 △예제소스 △오류코드 △금융 API 등이 탑재돼 있고 누구나 PC와 모바일에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미 농협은 지난 2015년 ‘NH 오픈 플랫폼 포털’을 만들고 오픈 API의 종류와 활용 사례들을 공유한 바 있다. 현재 포털은 출범 5년차를 맞아 UI(사용자 환경)와 UX(사용자 경험)를 개선했고, API 종류와 이용 기업의 실적을 시각화했고, PC와 모바일 접속시 자동으로 화면 크기가 최적화되는 반응형 웹 화면을 적용하는 등 고객 편의성을 더욱더 높였다.

특히 농협은 센터를 통해 누구나 핀테크 서비스를 쉽게 개발할 수 있도록 25개의 API 테스트 도구를 제공하고 있다. 무엇보다 △간편 송금 △간편 결제 △거래내역 조회 등 API의 다양한 기능을 직접 테스트 할 수 있도록 구현해놨다. 개발자들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포럼(토론 게시판)도 마련했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누구나 오픈 API에 쉽게 접근하고 개발할 수 있는 기반 환경을 구축했다. 오픈 플랫폼 활성화에 앞장서 오픈 API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