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만성 B.C형간염, A형간염 고위험군 환자' "무료 예방접종.."
오늘부터 '만성 B.C형간염, A형간염 고위험군 환자' "무료 예방접종.."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0.01.1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체 형성율 낮은 70년~90년생 약 23만명
관할 보건소 등 통해 항체검사·접종 가능 여부 확인해야
오늘(13일)부터 만성 B형 및 C형간염 환자, 간경변 환자 등 A형간염 고위험군에 대한 무료 예방접종이  실시된다 (사진=신현지 기자)
오늘(13일)부터 만성 B형 및 C형간염 환자, 간경변 환자 등 A형간염 고위험군에 대한 무료 예방접종이 실시된다 (사진=신현지 기자)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오늘(13일)부터 만성 B형 및 C형간염 환자, 간경변 환자 등 A형간염 고위험군에 대한 무료 예방접종이  실시된다. 

질병관리본부는 만성 B형간염 및 C형간염 환자, 간경변 환자 등 A형간염 감염 시 합병증으로 인해 사망률이 높은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A형간염 무료 예방접종을 오늘(13일)부터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A형간염 예방접종은 6개월 간격으로 2회 접종해야 하며 접종 대상은 해당 상병코드로 진료받은 이력이 있는 20~40대(1970년~1999년생) A형간염 고위험군 약 23만 명이다.

그 중 과거에 예방접종을 완료했거나, 이미 항체가 형성된 경우를 제외한 약 7만 8천 명이 접종을 받을 것으로 예상한다 .2019년 연령별 A형간염 발생 현황을 보면 30대 6,440명, 40대 6,375명, 20대 2,452명, 50대 1,607명, 기타 연령 764명이다.

오늘 (13일)부터 실시되는 예방접종은 1980년생부터 1999년생은 낮은 항체 보유율 고려해 항체검사 없이 바로 접종한다. 초기 예방접종 집중을 방지하기 위하여 항체보유율이 높은 1970년생부터 1979년생은 항체 검사 후 예방 접종이 필요한 사람만 2020년 2월 1일부터 항체 검사를 하고, 항체가 없음을 확인한 후 백신 접종을 받게 된다.

보건소 또는 지정의료기관별 예방접종 시행 시기와 항체검사 가능 여부가 다를 수 있어 방문 전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또는 관할 보건소 등을 통해 항체검사 또는 백신 접종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방문해야 한다.

질병관리본부는 2019년 34주(8월 18일~24일) 주당 660명까지 급증했던 A형간염 환자 발생의 원인이 조개젓임을 밝힌 바 있다. 섭취 중지를 권고한 후 지속적으로 감소해 52주 주당 60명 수준으로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역학조사 결과 발표 이후 국내 유통 ‘조개젓’ 전 제품 136건에 대한 검사를 했다. 그 결과 44건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되어 모두 회수·폐기했다. 국내 제품은 시중에 판매하기 전에 검사명령을 통해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은 제품만 유통·판매하도록 했다.

질병관리본부는 A형간염 환자 발생이 크게 감소했으나 여전히 예전 수준으로 발생하고 있어 A형간염 예방 및 전파 차단을 위해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은 조개젓은 섭취를 중단하고, 조개류는 익혀 먹는 등 A형간염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권고했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대상 질환으로 진료받은 이력이 있는 사람의 개인정보를 제공받아 접종 대상자에게 개인별 알림 문자와 안내문을 발송할 예정이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국민들의 협조 덕분에 A형간염 환자가 상당히 감소했으나 여전히 예년 수준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만성간질환자 등 A형간염 고위험군은 반드시 예방접종을 받을 것과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은 조개젓은 섭취하지 말고, 조개류는 익혀 먹고, 흐르는 물에 손을 씻는 등 개인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