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휴일 전국 크고 작은 산불로 몸살 "산불조심" 당부
산림청, 휴일 전국 크고 작은 산불로 몸살 "산불조심" 당부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0.03.23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1일과 3월 22일 주말동안 산불이 잇따라 발생하여, 산불방지에 총력

[중앙뉴스=산림청, 박미화 기자]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본부장 박종호)는 지난 3월 21일과 3월 22일 주말동안 산불이 잇따라 발생하여, 산불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제공)
산불재난특수진화대원들이 발생한 산불을 진화하고 있는 현장(사진=산림청 제공)

22일에만 전국 9건의 산불이 발생하였으며, 오후 6시 현재 진화를 모두 완료했다.

특히, 금일 발생한 산불 9건은 모두 산림 인근에서 발생하였으며, 원인은 현재 조사 중이고 4건에 대하여는 산불가해자를 검거했다.            

이날  하루 동안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에 총 61건의 화재신고가 접수되었는데 이중 산림 인접지에서 발생한 12건의 소각화재는 산불로 번지기 전에 산불진화대원이 현장에 출동하여 사전에 진화했다.

(사진=산림청 제공)
산불재난특수진화대원들이 잔불을 진화하는 현장(사진=산림청 제공)

 피해현황(총 9건, 피해면적 및 발생원인) 조사 중에 있으며, 경기 여주시 강천면 가양리 0.04㏊(원인자 검거) 및 경북 봉화군 춘양면 석현리 0.1 원인자를  검거했다.

경기 화성시 남양읍 남양리 0.1, @.전북 정읍시 산외면 동곡리 0.5 @,경기 동두천시 걸산동 0.2 @,인천 서구 백석동 0.02 (원인자 검거)

또, 충남 금산군 금산읍 양지리 0.01 원인자를 검거했다.

경기 파주시 광탄면 용미리 (조사 중) 및 경북 안동시 풍천면 어담리 산불은 조사 중에 있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산불방지과장은 “최근 산림 인근 불법소각에 의한 산불발생이 증가하고 있다며, 건조한 날씨에 습도가 낮아져 산불위험성이 높아지는 만큼 산림 인근에서의 소각행위를 자제하여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