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좋은 작품을 하게 돼서 영광”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좋은 작품을 하게 돼서 영광”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0.03.25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굳피플)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사진=굳피플)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배우 이초희가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대해 공감과 위로의 가족 드라마라고 관전 포인트를 밝혔다.

25일 배우 이초희는 소속사 굳피플을 통해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우선 ‘한 번 다녀왔습니다’와 같은 좋은 작품을 하게 돼서 영광”이라면서 “한자리에 모이기 힘든 훌륭한 배우 분들과 함께 연기를 할 수 있어서 즐겁다”고 밝혔다.

이어 “현장 분위기가 정말 좋고 아직 촬영 초반인데도 진짜 가족 같은 느낌으로 촬영을 하고 있다. 대본이 정말 재밌어서 신나게 연기를 하고 있다”면서 “제작진과 배우들이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하고 있으니 시청자 분들께서 즐겁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또한 “다희는 배려심이 많고 다른 사람을 기쁜 마음으로 기꺼이 챙기는 선한 인물”이라면서 “언니 오빠들에 비해 어떻게 보면 부족한 면이 있지만 모나게 표출하지 않는 착한 성격이다. 늘 다른 사람을 배려하지만 결정적인 순간에 자신이 원하는 바가 있으면 끝까지 고집을 꺾지 않는 확실한 면이 있는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데뷔 후 어떤 인물이든 캐릭터에 맞게 잘 표현하며 작품마다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친 이초희. 이번 작품에서 어떤 캐릭터로 시청자들과 인사를 나눌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부모와 자식 간 이혼에 대한 간극과 위기를 헤쳐 나가는 과정을 통해 각자 행복 찾기를 완성하는 유쾌하고 따뜻한 드라마로 오는 3월 28일(토) 저녁 7시 55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