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강구항 내 실족하여 추락한 익수자 구조
울진해경, 강구항 내 실족하여 추락한 익수자 구조
  • 박미화
  • 승인 2020.06.25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내 순찰 중이던 해양경찰관이 발견 즉시 구조

[중앙뉴스=울진해경, 박미화 기자] 울진해양경찰서는 지난 23일 오후 1시 13분경 영덕 강구항 내 실족하여 해상에 추락한 A씨(79세, 남)를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사진=울진해경 제공)
강구항 내 실족 해상에 추락한 A씨(79세, 남)를 무사히 구조(사진=울진해경 제공)

울진해경은 강구파출소 경찰관 2명이 부두 도보순찰 중 어선 계류장소에서 ‘살려주세요’라는 소리를 듣고 어선 주변을 확인, 해상에서 타이어 방충재(선박과 부두 구조물의 손상을 막기위해 선박과 계류시설 면에 설치하는 완충 설비)를 잡고 있던 A씨를 발견하고 즉시 입수하여 A씨를 무사히 구조했다.

이날 A씨는 지인들과 함께 관광차 강구항을 방문하여 점심식사를 한 뒤 홀로 부두를 거닐다 실족하여 해상에 추락하였으며, 다행히 다친 곳이 없고, 건강상태가 양호하여 안정을 취한 뒤 일행에게 인계했다.

울진해양경찰서 강구파출소장은 “고령자 및 어린이는 보호자와 동반하여 해안가를 산책해 줄 것을 당부한다”며“최근 낮기온이 높아 연안사고 발생 개연성이 높은 만큼 해안순찰을 강화하여 안타까운 인명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