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손해보험, 출범 기념 ‘우리 지금부터 하나야’ 진행
하나손해보험, 출범 기념 ‘우리 지금부터 하나야’ 진행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0.07.01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생활보험 플랫폼’ 지향…“디지털로 손해보험 손보겠다”
교직원공제회 ‘더케이손해보험’ 인수…“지역사회 기쁨에도 기여할 것”
하나손해보험은 “디지털로 손해보험을 손보겠다”며 야심차게 지난 6월 1일 서울시 종로구 하나금융그룹 본사에서 공식출범했다. (사진=하나금융그룹)
하나손해보험은 “디지털로 손해보험을 손보겠다”며 야심차게 지난 6월 1일 서울시 종로구 하나금융그룹 본사에서 공식출범했다. (사진=하나금융그룹)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하나손해보험(사장 권태균, 이하 하나손보)은 하나금융그룹의 손해보험사로는 ‘맞이’이자 국내 손해보험사로는 ‘막내’이다.

하나손보는 “디지털로 손해보험을 손보겠다”며 야심차게 지난달 1일 서울시 종로구 하나금융그룹 본사에서 공식출범했다.

하나금융지주가 인수한 14번째 자회사로서 더케이손해보험이 ‘하나손해보험’으로 이름을 바꿔 새롭게 출발을 한 것이다.

하나손보는 이날 출범식을 하고 디지털 종합 손보사로서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하나금융은 지난 2월 14일 한국교직원공제회와 더케이손해보험 주식매매계약을 맺은 데 이어 4월 2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자회사 편입을 승인받았다.

권태균 하나손보 사장은 출범식에서 ‘신생활보험 플랫폼’이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선포하고 “대한민국 손해보험을 디지털로 손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권 사장은 이어 “새롭고 혁신적인 디지털 기반 플랫폼, 관계사와의 시너지로 손해보험의 시장에 새바람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기존 더케이손보의 보험업 노하우와 하나금융이 가진 디지털 생태계 기반의 금융자산관리 노하우, 관계사 협업 시너지를 더해 디지털 금융의 종합 손보사를 지향하겠다는 것이다.

기존의 자동차 보험 등 전문 분야에 디지털 전환을 통한 맞춤형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모빌리티(수송 수단)와의 다양한 제휴를 더해 새로운 플랫폼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하나손보는 설명했다.

이와 함께 하나금융 온라인 채널과 외부 협업을 통해 여행자, 레저, 특화보험 위주의 상품도 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은 “‘모두의 기쁨, 그 하나를 위하여’라는 그룹 경영철학에 맞춰 기존 교직원 손님은 물론 더 많은 손님과 임직원, 주주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의 기쁨에도 기여하는 회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그룹에서도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하나손보는 1일 출범 기념으로 ‘우리 지금부터 하나야!’ 이벤트를 진행한다.

‘우리 지금부터 하나야!’ 이벤트는 ‘더케이손해보험과 하나금융그룹이 하나 되어 새롭게 시작하는 손해보험의 사명은 무엇일까요?’라는 퀴즈의 정답을 맞추는 참여형 이벤트이다. 

참여 방법은 질문의 정답 선택 후 참여자 정보를 입력하면 완료되는 간단한 이벤트로 하나손보는 많은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LG트롬 스타일러, 아이폰11, 삼성큐브 공기청정기, 1돈 순금 골드바, 모바일 주유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며, 당첨자는 내달 11일 하나손해보험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발표 예정이다.

이벤트 기간은 1일부터 이달 30일까지이며, 하나손해보험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다.

하나손해보험 관계자는 이와 관련 “이번 출범기념 이벤트가 ‘더케이손보와 하나금융그룹이 하나 되어 손해보험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하나손해보험의 출범을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