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기업]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 코로나19 빅데이터 분석 총정보량 ‘톱’
[피플&기업]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 코로나19 빅데이터 분석 총정보량 ‘톱’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0.09.1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진로, 사회공헌활동도 적극적…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최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 등 연관 키워드 정보량이 가장 많은 주류업계 수장은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가 ‘톱’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하이트진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 등 연관 키워드 정보량이 가장 많은 주류업계 수장은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가 ‘톱’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하이트진로)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고 있는 가운데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 등 연관 키워드 정보량이 가장 많은 주류업계 수장은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가 ‘톱’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뉴스·커뮤니티·카페·유튜브·블로그·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국내에서 확진자가 처음 발생한 1월20일~9월15일 기간을 대상으로 코로나19와 관련, 주요 3대 주류업체 및 그 수장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연구소에 따르면, 분석 대상 기업과 수장은 ‘정보량 순’으로 ▲하이트진로(사장 김인규) ▲OB맥주(오비맥주, 사장 배하준) ▲롯데칠성음료(롯데주류, 사장 이영구) 등으로 대표 또는 기업명과 감염병 키워드 간 한글이 15자 이내일 경우만 검출되도록 조건을 설정했다.

조사 결과 코로나19 관련 가장 많은 정보량을 기록한 주류사 대표는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으로 총 5278건으로 나타났다. 

이는 2위인 배하준 OB맥주 사장의 2771건에 비해 두 배 가까이 많은 수준이다. 

이어 이영구 롯데칠성음료 사장은 1687건으로 코로나19 관련 총정보량이 가장 적게 나타났다.

이와 관련 연구소는 온라인 총정보량엔 순수한 오프라인 활동은 집계되지 않았다고 첨언했다.

한편, 하이트 진로는 지난 8월 코로나19 장기화와 집중호우에 지친 전북도민들을 위해 ‘힘내라 전주, 리프레쉬 간식사업’을 진행했다.

하이트진로 특판지점 임직원과 대학생 자원봉사자 100여명은 8월 한 달 동안 전주시청 1층에서 전북 공무원과 시청 내방 주민들에게 커피와 다과를 제공했다.

특히 하이트진로는 전주시가 후원하는 전주시장애인부모회와 초록세찬에서 커피와 간식을 구매했다.

이와 관련 김학선 하이트진로 특판전주지점 지점장은 “코로나19와 장마로 지쳐있는 전북도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와 격려의 마음이 전달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대표적 주류기업으로서 지역 및 지역민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인 전주지점은 2013년 ‘제3회 행복나눔인 대회’에서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하이트진로는 지역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의 모습을 꾸준히 보여 주기 위해 장학사업, 지역 아동 돌봄 사업 지원, 지역농산물구입 및 기증 사업 등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