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디지털 전환에 속도 낸다…“고객 중심으로”
[피플]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디지털 전환에 속도 낸다…“고객 중심으로”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0.09.25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금융지주는 지난 23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김광수 회장을 비롯해 계열사 대표와 주요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화상으로 농협금융 디지털 전환(DT) 추진 최고협의회를 열었다.  (사진=NH농협금융지주)
NH농협금융지주는 지난 23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김광수 회장을 비롯해 계열사 대표와 주요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화상으로 농협금융 디지털 전환(DT) 추진 최고협의회를 열었다. (사진=NH농협금융지주)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은 고객 중심의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NH농협금융지주가 전 계열사 디지털 전환(DT) 전략을 ‘고객’ 관점 하에 연결하는 DT 로드맵 고도화 계획을 수립했다. 

이를 위해 농협금융은 다른 업종과의 제휴 등 외부자원 활용과 계열사간 협업 등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NH농협금융지주는 지난 23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김광수 회장을 비롯해 계열사 대표와 주요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화상으로 농협금융 디지털 전환(DT) 추진 최고협의회를 열었다.

회의에서 계열사 대표들은 최근의 DT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앞으로는 어떻게 할지 'DT 로드맵 고도화 계획'을 발표했다.

먼저 은행은 ‘고객 여정분석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디지털 채널에서 고객 의견을 관리하는 체계를 정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생명보험은 고객 여정을 100% 디지털화하고 디지털 건강관리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소개했다.

손해보험은 앞으로 디지털화를 통한 고객 중심 영업을 하고, 디지털 융복합 상품을 출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증권은 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 중심의 솔루션 체계를 구축하고 디지털 고객에 특화한 상품, 콘텐츠를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김광수 회장은 회의에서 “이제는 고객 접점, 고객 경험을 둘러싼 금융서비스 회사 간의 치열한 경쟁이 전개될 것”이라며 “고객에 집착한다는 소리를 듣는 수준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농협금융은 “앞으로 지주사 역할을 타 업종 제휴 등 외부자원을 활용하고, 클라우드 등 공유자원을 관리하고, 범농협 협업을 주선하는 것으로 명확히 해 DT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