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할베리 스웨덴 통상장관 접견...양국 경제협력방안 논의
박병석 국회의장,할베리 스웨덴 통상장관 접견...양국 경제협력방안 논의
  • 박광원 기자
  • 승인 2020.09.29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국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바이오 혁명 이뤄가는 파트너 돼야
할베리 스웨덴 통상장관 유명희 WTO 사무총장 후보자 매우 긍정적

[중앙뉴스=박광원 기자]해외 순방중인 박병석 국회의장이 28일 오후 (현지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쉐라톤 호텔에서 안나 할베리 스웨덴 통상장관을 접견하고 세계무역기구 (WTO) 사무총장 선거에 출마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에 대한 지지를 당부하는 한편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한·스웨덴 간 경제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28일(현지시간)할베리 스웨덴 통상장관 접견하고, 양국 경제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접견을 마치고 단체 기념찰영을 했다.(사진=국회의장실)
박병석 국회의장은 28일(현지시간)할베리 스웨덴 통상장관 접견하고, 양국 경제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접견을 마치고 단체 기념찰영을 했다.(사진=국회의장실)

박 의장은 유명희 WTO 사무총장 후보자에 대해 “통상분야 전문가이며 전문성과 정치력을 갖추고 있다”고 평가하고 “개발도상국에서 선진국까지 협상을 직접 해 본 경험의 소유자로 사무총장 적격자”라며 지지를 당부했다.

이에 대해 할베리 장관은“유럽연합이 하나의 후보를 지지하는 게 스웨덴의 입장”이라면서“유명희 후보자에 대해 매우 긍정적인 견해를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또한 우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한국판 뉴딜을 소개하면서 “디지털뉴딜과 그린뉴딜 분야에서 한국과 스웨덴의 협력이 넓어질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히고 “양국이 함께 협력 분야를 찾아가길 바라며 필요하다면 양국 경제인들이 만나서 협력을 논의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할베리 장관은 “한국의 디지털 뉴딜과 그린뉴딜은완벽한 매치이자 성공 스토리로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하면서 “의장님을 예방하는 기회에 이와 관련해 아이디어를 교류하자”며 적극 호응했다.

이와 함께 박 의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양국 교역이 영향받는 것을 최소화하기 위해 더 많이 노력해야한다”면서 “아스트라제네카의 한국에 대한 투자가 양국 모두 윈윈할 수 있도록 우리도 관심갖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글로벌 제약회사 아스트라제네카는 지난해 6월 약 6.3억불 규모의 한국투자를 발표한 바 있다.

할베리 장관도 “코로나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여러 분야에서 양국의 협력으로 교역 투자가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할베리 통상장관 접견을 마치고 이어 켄트 해쉬테트 한반도특사,요아킴 베뤼스트룀 주북한스웨덴 대사와 오찬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박 의장은 “한반도 평화를 위해 노력해준 두 분의 노력은 한국 국민에게 큰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계속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박 의장과 한반도특사, 주북한스웨덴 대사의 이후 회동은 비공개로 진행됐다.

오찬간담회를 마친 박 의장은 웁살라 대성당과 대학 등을 시찰하고 마지막으로 요란 에난데르 웁살라 주지사가 주최하는 만찬에 참석했다. 웁살라주는 지역혁신의 모범으로 평가받는 곳으로 특히 인구 23만 명의 웁살라시에 22000개의 기업이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박의장은 만찬사에서“이곳에서 미래를 창조하는 스웨덴을 다시 봤다. 대한민국과 스웨덴이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바이오 혁명을 함께 이뤄가는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하고 “우리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고 있지만 외교적 거리는 더 좁혀야 하고 마음은 더욱 가까워져야 한다”며 양국의 우호 증진을 강조했다.

박 의장은 또 “작년 수교 60주년을 맞아 양국 정상이 두터운 신뢰를 쌓았다”며 “수교 61년을 맞은 올해 국회의장의 첫 방문이 새로운 한·스웨덴 60년을 만드는 도약이 되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양국은 현재 교역 상대국이다.

이날 만찬에는 스웨덴 측에선 에난데르 웁살라 주지사 내외와 오사 린데스탐 스웨덴의회 제1부의장 내외 등이 참석했고 방문단에서는 더불어민주당 박완주·조응천 의원, 국민의힘 이채익 의원, 김병관 국회의장 디지털혁신자문관, 이용수 정책수석비서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배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