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최신 기술부터 체험까지 ‘한 눈에’…국제인공지능대전 27일 개막
AI 최신 기술부터 체험까지 ‘한 눈에’…국제인공지능대전 27일 개막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0.10.26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국제인공지능대전 포스터
2020 국제인공지능대전 포스터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인공지능(AI) 최신 기술, 플랫폼, 솔루션, 애플리케이션 등에서 인공지능 체험행사까지 AI 국내 최대의 전시규모로 인공지능(AI)이 미래가 우리에게 펼쳐진다.

또한 AI가 가져오는 우리 사회와 산업의 혁신은 무엇인지, 관련 AI 최신 기술과 플랫폼·솔루션, AI 기반 비즈니스 모델, 국내외 AI 기업의 비즈니스 전략, 적용 및 도입 전략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혁신을 이끌 AI의 모든 것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제3회 ‘국제인공지능대전(AI EXPO KOREA 2020)’이 오는 27일부터 2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사흘간 국내외 인공지능(AI) 기업과 기관 등 150여개사의 참가와 200부스 규모로 개최된다.

국제인공지능대전에서는 인공지능이 가져올 미래가 우리에게 어떤 의미가 될 것인지, AI가 가져오는 우리 사회와 산업의 혁신은 무엇인지를 살펴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이번 국제인공지능대전은 한국인공지능협회(회장: 김현철), 국내외 ICT관련 전문 전시기업 서울메쎄(대표: 박병호), 인공지능신문 등 3개 기관이 중소벤처기업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서울특별시, 광주과학기술원(GIST),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양재R&CD혁신허브, 한국정보화진흥원(NI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창업진흥원 등의 후원으로 통합 주최·주관한다.

특히 전시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직접 전시회장을 방문하지 못하는 바이어와 참가업체의 원격상담을 지원하는 비대면 화상상담 시스템을 구축하여 전시회 성과를 높임과 동시에 전시장 입장 시 QR코드를 통한 방문객 관리, 전시장 내 유입 인원 실시간 체크를 통해 실내 100인 이상 집합장소에 4㎡당 1인 규정을 준수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마스크 의무화, 발열 측정, 부스 간 통로 확장, 대기줄 2M 거리 두기, 전시장 내외부 1일 1회 소독 방역, 공조기 최대 가동을 통한 실내 공기 환기 등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번 전시회에서는 AI 화상솔루션, 교육 솔루션, 비대면 입출입 기기 및 장비, 키오스크, 감지 및 식별 시스템, 금융, 유통 물류 등의 각종 솔루션과 △‘AI Elemental Technologies·H/W·S/W’ 분야의 머신러닝, 딥러닝, 뉴럴 네트워크, 강화학습, 자연어, 음성인식, 이미지인식, AI칩·부품, 컴퓨팅,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딥서버, 플랫폼·솔루션 등과 △‘AI Applications & Services’ 분야로 챗봇 및 어시트턴트, RPA, 5G·네트워크, IoT, 자율주행, 의료·헬스케어, 금융, 보안, 제조·유통·소매, AI로봇, 머신러닝, 웨어러블, 스마트팩토리, 스마트시티·홈, 드론·UAV, AI콜센터(컨텍센터), 예측유지보수, AI컨설팅 등과 인공지능 관련 전문 세미나, 컨퍼런스 등 다양한 행사가 예정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