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키 마니아(mania)들 아주 오래 기다렸다...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 4일 개장
스키 마니아(mania)들 아주 오래 기다렸다...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 4일 개장
  • 윤장섭
  • 승인 2020.12.03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영그룹, 개장 당일 풍성한 이벤트 마련...백설기 나누며 머루와인 증정

[중앙뉴스=윤장섭 기자]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는 12월을 맞아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가 4일(금) 2020년~2021년 동계 시즌을 시작한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가 4일(금) 2020년~2021년 동계 시즌을 시작한다.(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가 4일(금) 2020년~2021년 동계 시즌을 시작한다.(사진=부영그룹)

개장 당일(4일)인 내일은 설천베이스의 초급 코스인 스피츠 하단 슬로프와 중급 코스인 커넥션 슬로프를 오픈한다. 나머지 슬로프들도 빠른 오픈을 위해 제설작업이 한창 진행중이어서 스피츠 하단 슬로프와 중급 코스인 커넥션 슬로프에 이어 곧 개장이 이루어 질 것으로 보인다.

리프트는 개장 당일 △주간과 후야 3만원, △반일권 2만원, △렌탈은 1만원의 정액요금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개장 당일에는 풍성한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는 매년 스키장 개장일에 백설기를 방문 고객들과 함께 나눈다. 또 처음으로 슬로프를 내려오는 고객들께 무주 특산품인 머루와인을 증정하는 무주만의 이색적인 행사와 패트롤 대원들의 스키장 이용 안전 캠페인도 진행될 예정이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는 매년 스키장 개장일에 백설기를 방문 고객들과 함께 나눈다.(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는 매년 스키장 개장일에 백설기를 방문 고객들과 함께 나눈다.(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관계자는“추가 슬로프 오픈을 위해 제설에 집중하고 있다”며 “고객들이 최상의 설질에서 안전하게 라이딩 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리프트 탑승인원 제한, 리프트 대기라인 간격유지, 대여장비 소독은 물론 식음료 관련 매장에 거리두기 좌석 배치 및 브레이크 타임 소독 등 강화된 방역시스템을 가동하여 고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은 6.1km의 국내 최장 실크로드 슬로프와 국내 최고 경사도(76%) 레이더스 슬로프를 포함하여 다양한 난이도의 슬로프가 준비되어 있다. 특히 초급자는 물론, 고난이도의 상급자까지 실력에 맞게 즐길 수 있는 시설들이 잘 갖추어져 있는 스키장으로 많은 스키팬들로 부터 국내 최고의 스키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는 지난해부터 가족호텔을 대대적으로  리모델링하고 카니발 상가 보수 등을 진행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휴양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