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피부의 적신호...오일 한 방울로 보습템 챙겨요
겨울철 피부의 적신호...오일 한 방울로 보습템 챙겨요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0.12.15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조해진 피부와 모발, 촉촉한 보습 관리로 수분증발 막아야
(사진= 아모스프로페셔널)
(사진= 아모스프로페셔널)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본격적인 한파가 찾아왔다. 기온이 급강하하면서 피부 관리에 적신호가 켜졌다. 특히 겨울철 건조한 대기와 실내의 난방기구 사용 등으로 피부가 쉽게 건조해지고 당김으로 가려움증까지 유발하고 있다.

이에 피부 전문가들은 겨울철 피부관리에 충분한 보습제를 발라 보습 상태를 유지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다. 여기에  깊은 영양감의 오일 사용으로 건조한 피부와 부석거리는 헤어를 촉촉하고 탄력 있게 케어해 줄 보습 아이템을 제안했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에 ‘고영양’,’고보습’크림이야말로 이번 겨울 가장 필요한 아이템이다.  하지만 고보습 크림을 바른다고 해서 건조함이 사라지는 것은 아니다. 고보습 크림이 날아가지 않도록 지켜주는 것이 보습의 포인트다.

티르티르 ‘굳세라 호호바 오일’을 손바닥에 적정량을 덜어 얼굴에 보습 막을 입히듯 발라보는 것도 효과적이다. 호호바나무의 씨앗에서 추출한 100% 식물성 오일로 피부 표면에 남지 않고 깔끔하게 흡수되어 건조함을 예방할 수 있다.

건조해진 날씨로 인해 더욱 기승을 부리는 바디 각질. 바디 로션을 발라도 해결이 되지 않아 바디 스크럽을 자주 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잦은 스크럽은 피부를 더욱 예민하게 만들 수 있다.

이럴 때는 바디오일을 섞어서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더마비 ‘데일리 모이스처 바디오일’은 보습효과가 뛰어나고 자극이 적은 스윗 아몬드 오일과 아르간 오일이 함유되어 찬 바람에 거칠어진 바디 피부에 촉촉한 보습 효과를 경험할 수 있다. 이 경우, 샤워 후 바로 사용하는 것이 수분 증발을 막아주는 데 효과적이다.

또한 겨울철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면서 모발도 자연스럽게 건조해지며 영양을 잃어 푸석거리기 십상이다. 자칫 건조한 모발을 그냥 방치하게 되면 모발이 뚝뚝 끊어지거나 갈라지는 등 심한 손상을 경험하기도 한다.

때문에 지속적인 영양 관리가 필요하다. 특히  난방기 사용으로 인해 모발이 더욱 건조해지며 정전기가 일어날 확률이 높아진다. 정전기로 인해 모발끼리 서로 엉키게 되면 모발에 더욱 치명적인 손상이 올 수도 있다.  방치하지 말고  모발 영양 케어를 진행해보자.

아모스 ‘리페어샤인 오일 세럼’은 스타플라워와 수분 나무라고 불리는 마룰라 오일의 풍부한 보습을 담고 있다. 이에 오닐 한 방울로 깊은 윤기와 세럼의 영양감을 동시에 경험하게 된다.

건조하고 푸석푸석한 모발을 윤기 있고 찰랑이는 머릿결로 가꿔 겨울철 건조한 모발 케어템으로 제격이다. 한 두 방울만으로도 건조한 모발을 윤기 있고 찰랑이게 가꿔줘 겨울철 스타일링 마지막 단계에 효과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