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을 때마다 20원씩, ‘아트건강기부계단’ 적립금 어려운 예술계에 지원
걸을 때마다 20원씩, ‘아트건강기부계단’ 적립금 어려운 예술계에 지원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1.01.12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 호선 강남구청역 ‘아트건강기부계단’ 지난해 총 842만원 적립
'아트건강기부계단' 적립기부금 전달식(사진=서울문화재단)
'아트건강기부계단' 적립기부금 전달식(사진=서울문화재단)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서울문화재단이 서울교통공사, 의료기관 365mc와 함께 코로나로 침체된 문화예술계에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서울문화재단은 ‘아트건강기부계단’에서 적립된 기부금을 코로나 19 로 예술 · 창작 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예술가와 예술단체에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아트건강기부계단’은 서울교통공사와  365mc 가 지난 2017년  3월, 지하철  7호선 강남구청역에 설치한 계단이다.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 1 명이 에스컬레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할 때마다 365mc에서 20원씩 기부금을 적립하는 방식이다. 지난해 이 계단을 통해 총 8,420,740원이 적립됐다.

서울교통공사와 365mc는  2020년  아트건강기부계단 이용을 통해  적립된 기부금을 비대면 전달식을 통해 서울문화재단에 전달했다. 기부금 전액 코로나 19로 인해 침체된 문화예술계가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예술가와 예술단체의 창작활동 지원금으로 사용된다.

서울교통공사와 365mc는 작년에도 아트건강기부계단 이용을 통해 적립된 기부금 약 1,035 만원을 서울문화재단에 기부한 바 있다. 해당 기부금은 장애인의 문화시설 이용 편의를 위해 서울문화재단이 운영하고 있는 창작 공간에 전동휠체어 급속충전기를 설치에 사용됐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코로나 19 상황 속에서도 기업에서 지속적으로 문화예술 후원에 관심을 가져준 덕분에 예술가들이 창작 활동을 지속하는데 도움이 되고 있다” 며 “작년에 이어 뜻 깊은 기부에 동참해준 서울교통공사와  365mc 의 후원 협력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