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블루레인의 화려한 라인업...‘테이·윤형렬·양지원’ 주인공 루크 캐스팅
[뮤지컬] 블루레인의 화려한 라인업...‘테이·윤형렬·양지원’ 주인공 루크 캐스팅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1.02.18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새롭게 해석
뮤지컬'블루레인'
뮤지컬'블루레인'라인업 (사진=쇼온컴퍼니)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뮤지컬 ‘블루레인’은 러시아의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명작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새롭게 재 해석한 작품으로 친부 살해라는 파격적인 소재를 차용해 '선과 악의 경계'라는 묵직한 주제를 흥미롭게 풀어낸 수작이다.

뮤지컬 ‘블루레인’이 내달 공연을 앞두고 대한민국 최정상의 실력파 배우들이 포진 된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해 예비 관객의 주목을 끌고 있다. 

뮤지컬 ‘블루레인’이 공개한 라인업을 보면, 아버지의 폭력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힘 있는 변호사가 되기를 선택한 ‘루크’ 역에는 배우 테이, 윤형렬, 양지원이 분한다. 다양한 작품에서 섬세한 연기와 가창력을 인정받은 테이와 뮤지컬 ‘명성황후’ 등에서 선 굵은 연기와 가창력을 선보인 배우 윤형렬과 함께 양지원이 원숙한 연기로 성공한 삶을 살아가지만 과거의 상처를 지닌 루크 역을 완벽히 소화해낼 예정이다.

친모가 남긴 신탁자금을 받기 위해 아버지를 찾아왔다가 살해사건의 용의자로 붙잡히는 ‘테오’ 역 에는 브라운관과 뮤지컬 ‘그날들’, ‘모래시계’ 등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활약하는 배우 김산호와 블루레인’ 지난 시즌에 ‘사일러스’ 역을 맡아 관객의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활약한 배우 임강성이 이번 시즌에는 ‘테오’ 역으로 완벽 변신해 선보일 새로운 모습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산호, 임강성, 임정모는 거칠지만 섬세한 면모를 지닌 테오 역을 맡아 3인 3색의 매력으로 관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어 테오와 루크의 친부이자 오로지 자신의 이익 만을 위해 살아온 남자 ‘존 루키페르’ 역에는 실력파 배우 최민철과 뮤지컬 ‘광주’ 등의 작품에서 독보적인 캐릭터 해석을 선보인 배우 박시원, ‘안나 카레니나’ 등을 통해 카리스마 있는 연기를 선보인 배우 최수형이 무대에 오른다.

최민철과 박시원, 최수형은 깊이 있는 연기로 모든 존재를 초월해 극 중 인물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절대악인 존 루키페르 역을 맡아 관객에게 전율을 선사할 것이다. 불우한 어린 시절 속에서도 가수의 꿈을 키워온 테오의 여자친구이자 아름다운 무명가수 ‘헤이든’ 역에는 가창력으로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은 고은영과 뮤지컬 ‘스모크’ 등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는 허혜진이 ‘헤이든’으로 변신해 작품의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존 루키페르 저택의 가정부 ‘엠마’ 역에는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 ‘맨 오브 라만차’ 등에서 카리스마를 보여준 김명희와 뮤지컬 ‘웃는남자’,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입증한 한유란이 캐스팅되어 이번 작품에서도 그존재감을 여지없이 드러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마지막으로, 고아원에서 자라 존 루키페르 저택에서 일하고 있는 ‘사일러스’ 역에는 뮤지컬 ‘스모크’, ‘어나더 컨트리’에서 입체적인 연기로 팔색조 매력을 선보인 김태오와 음악극 ‘세자전’,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등에서 섬세한 연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조환지가 출연해 기대를 모은다. 

이밖에 뮤지컬 ‘그라피티’,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 가능성을 입증한 신예 배우 이진우와 뮤지컬 ‘블루레인’을 통해 데뷔하는 배우 박준형이 무대에 오른다. 한편 뮤지컬 ‘블루레인’은 2018년 DIMF 창작 뮤지컬상과 2019년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연출상을 거머쥔데 이어  2019년 여름, 본 공연을 통해 관객에게 열렬한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파격적인 소재와 흥미진진한 스토리라인, 드라마틱한 음악, 대한민국 최정상 실력파 배우들이 선보일 뮤지컬 ‘블루레인’은 오는 3월 16일부터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만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