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삼석 시인의 사랑시와 그림(23)]사랑할 때,미워질 때
[고삼석 시인의 사랑시와 그림(23)]사랑할 때,미워질 때
  • 윤장섭
  • 승인 2021.02.23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리나.미사일 하트.73cmx73cm. 유화.2020
강리나.미사일 하트.73cmx73cm. 유화.2020

사랑할 때 돋보기로 보고
미워질 땐 졸보기로 본다
우상처럼 섬길 때 현미경 속
그대 처럼 거대하다
사랑하면 맨눈으로 보아도
그대는 왜곡되어 보인다
미움이 커지면 돋수 높은
졸보기 처럼 졸로 보인다
사랑이 깊어지면 대상에 연민과
보호본능이 강해 진다
사랑을 품으면 절로 기쁘고
즐거워지고 콧노래 소리
미움이 동아리 틀면 심장은
불안 초조하여 부정맥박
사랑과 미움은 마치 밝고
어두움처럼 너무 분명하다
사랑이 있으면 빛이 뿜어지듯
환하고 아름답다
미움이 있으면 불랙홀 속 어둠인 양
빠져나오기 어렵다
사랑할 때 심장은 급히 뛰고
미워할 때 제 멋대로 뛴다
사랑과 미움이 마음 속으로 드나들 때,
항상 조심하라 

고삼석(시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