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시민 모두가 혜택 보는 ‘경주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경주시, 시민 모두가 혜택 보는 ‘경주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 강경호 기자
  • 승인 2021.02.24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민 자전거보험 안내 홍보지
경주 시민 자전거보험 안내 홍보지

[중앙뉴스 강경호 기자] 경주시는 친환경 교통수단인 자전거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의의 사고에 대비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경주시민 자전거보험'에 가입했다고 24일 밝혔다.

자전거보험은 경주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시민(외국인 포함)이라면 누구나 자동으로 가입되며, 경주시가 아닌 타 지역에서의 사고도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보험 적용범위는 자전거를 직접 운전하던 중 일어난 사고를 비롯해 자전거를 직접 운전하지 않더라도 동승한 상태, 도로통행 중 자전거로부터 입은 외래 사고까지 모두 포함된다.

보험기간은 오는 26일부터 내년 2월 25일까지 1년이며, 주요 보장 내용은 △자전거 사고로 인한 사망이나 후유 장해 시 최고 500만원 △4주 이상의 치료를 필요로 하는 상해를 입었을 경우 진단기간에 따라 20만원에서 최대 60만원 △6일 이상 입원시 20만원 등이며 타 보험과 관계없이 중복 지급이 가능하다. 보장내용과 보험금 청구방법 등 상세한 사항은 경주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경주시민 자전거보험 가입에 따라 159명의 경주시민이 보험혜택을 받았으며, 시민들의 만족도가 높고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민 자전거보험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탈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할 것”이라며, “또한 자전거도로 개설, 공영자전거 구축 등 사업을 추진해 경주시가 자전거 친화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