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연꽃향기 가득한 세미원을 찿아서
[포토]연꽃향기 가득한 세미원을 찿아서
  • 정기영 기자
  • 승인 2021.07.25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정기영기자] 연꽃계절이 돌아왔다 양평 세미원에는 연꽃이 활짝 펴 코로나19에 지친 나들이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2019년 경기도 지방정원 1호로 지정된 양평 세미원은 6만 2,000평의 대규모를 자랑한다.

6개의 연못에서는 홍련과 백련, 노랑어리연꽃 등 각양각색의 꽃을 만나볼 수 있다.특별히 지난해 세미원이 개발해 품종등록을 마친 수련 세미 1호, 노란색과 붉은색이 섞여 있는 수련 완비사 구경할 수 있다고한다. 축제는 8월 22일까지 진행되고.축제 기간 동안 휴관 없이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된다.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대한민국 형상의 연못에 각양각색의 수련이 자태를 뽑내고 있다(사진=정기영 기자)
대한민국 형상의 연못에 각양각색의 수련이 자태를 뽑내고 있다(사진=정기영 기자)
연못에 비쳐진 홍수련 의 반영 (사진=정기영 기자)
연못에 비쳐진 홍수련 의 반영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배다리 를 건너 두물머리까지 다녀볼수있다(사진=정기영 기자)
배다리 를 건너 두물머리까지 다녀볼수있다(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연꽃 관광중인 친구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정기영 기자)
연꽃 관광중인 친구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슴형상 의 하트속에 연꽃관광객이 지나가고 있다(사진=정기영 기자)
사슴형상 의 하트속에 연꽃관광객이 지나가고 있다(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연못주변 갈대숲에 앉아 여행객에 노래를 선물하고 있는 개개비 (사진=정기영 기자)
연못주변 갈대숲에 앉아 여행객에 노래를 선물하고 있는 개개비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ㅏ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사진=정기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