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안상수 "추가 공천비리 드러나면 박근혜 후보직 사퇴해야"
새누리,안상수 "추가 공천비리 드러나면 박근혜 후보직 사퇴해야"
  • 빅광원 기자
  • 승인 2012.08.05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안상수 대선경선 후보(전 인천시장)는 5일 “(공천헌금 수수 의혹을 받는) 현기환 전 공천위원이 사법처리되거나 공천과 관련한 비리가 다시 한 번 나오면 박근혜 후보가 경선 이후라도 후보직을 사퇴해야 한다”고 했다.

안 후보는 이날 여의도 당사 회견에서 “박 후보는 결단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후보는 “공천위원을 (당시 비상대책위원장이었던) 박 후보가 임명하지 않았느냐”며 “공천헌금과 같이 이런 중차대한 현행범이 측근 속에 있다면 (대선후보) 자격이 없다고 봐야 한다”고 했다. 안 후보는 다만 “(박 후보의 사퇴는) 정치공방을 갖고는 좀 어렵고 사법적인 절차에 따라서 확인됐을 때라고 봐야 한다”고 했다.

안 후보는 대선경선 토론회에 불참한 비박후보 3인과 달리 토론회에 나간데 대해 “저는 토론회를 불참하겠다는 것을 조건으로 (공천비리) 대책을 논의했던게 아니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