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투자자 주총 반대의견 0.6%…올해도 '거수기'
기관투자자 주총 반대의견 0.6%…올해도 '거수기'
  • 신영수 기자
  • 승인 2013.11.25 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관투자자들이 올해 상장사 주주총회에 상정된 주요 안건에 대해 반대의견을 거의 내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84개 민간 기관투자자의 올해 상반기 공시 의결권 행사 내역을 분석한 결과 경영진이 제안한 안건 1만6천51건 중 기관투자자가 반대의견을 낸 안건이 94건, 0.6%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배구조원은 기관투자자들의 올해 반대율은 올해 상반기 국민연금의 반대율 11.8%나 지배구조원의 반대 권고율 15.8%에 크게 못 미치는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중립의견은 272건, 1.7%이었고, 의결권을 행사하지 않은 경우가 549건, 3.4%였다.

나머지 1만5천163건, 94.3%는 모두 찬성 의견이었다.

특히 84개 기관투자자 중 64개, 76.2%는 경영진이 제안한 모든 안건에 찬성해 반대건수가 '0'으로 집계됐다.

기관투자자가 반대한 안건은 대부분 임원선임과 관련된 것이었다.

사외이사 선임 안건에 대한 반대건수가 41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감사위원 선임 25건, 정관변경 8건, 사내이사 선임 7건, 이사보수한도 6건 등이 뒤를 따랐다.

한편 기관투자자들은 경영진이 아닌 주주가 제안한 안건의 경우 전체 49건 중 31건, 63.3%에 찬성했고, 14건, 28.6%에 반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