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국내 최초 10G-OLT 네트워크으로 집안까지 ‘1Gbps 시대’ 열어
KT, 국내 최초 10G-OLT 네트워크으로 집안까지 ‘1Gbps 시대’ 열어
  • 정은실 기자
  • 승인 2013.12.02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가 국내 최초로 10G OLT(Optical Line Terminal, 광회선 종단장치) 구축으로 집안까지 1Gbps급 속도로 유선 인터넷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KT는 서울 도곡동 래미안 아파트 등 강남 지역 주요 아파트 대표와 협약을 맺고 12월부터 21개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기가 인터넷 시범서비스를 실시하며 국내 최고의 유선 인프라 운영 기술을 바탕으로 기존 100Mbps급 인터넷을 1Gbps급으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대용량 인터넷 장비(10G OLT)를 구축함으로써 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

이번 시범서비스를 통해 ▲초고화질 최신 영화를 10초만에 다운로드가 가능하게 되며 ▲올레TV도 국내 IPTV중 최고 화질의 Full HD로 즐길 수 있다. ▲ 또한, 쓰던 요금 그대로 10배 빠른 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1년간 제공함으로써 시범 서비스에 참여하는 고객들의 만족도를 한층 높였다. 아울러 KT는 아파트 내 도서관 등 공공 편의시설에도 기가 인터넷과 기가 WiFi를 무료로 제공하는 등 고객 편익 증진에도 앞장서고 있다.

한편, 최근 Cisco에서 발표한 VNI(Visual Networking Index 2013)에 따르면, 대용량 서비스의 증가 및 스마트 단말의 확산으로 2017년에는 데이터 트래픽이 현재 대비 2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나, 2001년 이후 초고속 인터넷 속도는 100Mbps 수준에 머물고 있어 속도 향상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날로 커지고 있는 현실이다.

KT Product2본부 이필재 본부장은 “’올레 인터넷 기가’ 상품 출시에 따라 유무선 인터넷 속도가 기가급으로 향상됐다”며 “기가 WiFi, 펨토셀, UDTV 등 관련 서비스 산업의 발전 및 일자리 창출 증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