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5단체 “민주노총 총파업시 민형사상 책임물어야”
경제5단체 “민주노총 총파업시 민형사상 책임물어야”
  • 신영수 기자
  • 승인 2013.12.24 0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상공회의소와 전국경제인연합회 등 경제5단체는 민주노총이 28일 총파업에 돌입한다면 민·형사상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등 경제5단체장은 오늘 성명을 내고 민주노총과 산하 조직이 불법총파업을 예고함에 따라 정부와 각 기업은 이에 대해 민·형사상 책임을 묻는 등 엄정대처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철도노조의 파업은 국가 경제를 위협하는 불법파업이라며 정부는 법과 원칙에 따라 적극적으로 대응해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앞서 민주노총은 경찰이 철도노조 간부를 검거하기 위해 민주노총 본부 건물에 강제 진입한 일에 반발해, 오는 28일 오후 3시부터 총파업에 돌입하기로 결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