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미남 양정현, 주걱턱 추남에서 아이돌 뺨치는 훈남으로 변신
렛미남 양정현, 주걱턱 추남에서 아이돌 뺨치는 훈남으로 변신
  • 윤지현 기자
  • 승인 2014.06.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윤지현 기자]  '렛미남' 양정현 씨가 아이돌그룹 엠블랙의 미르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미모로 찬사를 자아냈다.

▲ 방송'렛미인'에서 양정현씨 꽃미남 뺨치는 외모로 변신에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 스토리온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스토리온 '렛미인4'에서는 '고개 숙인 남자'라는 주제로 심각한 부정교합 때문에 소화기능에 문제가 생겨 저체중 증세를 보이고 있는 양정현 씨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양정현 씨는 부정교합 때문에 음식 섭취가 어렵고 이로 인한 심각한 저체중 증상을 보였다. 그는 초등학교 4학년 때부터 아래턱이 갑자기 돌출됐으나,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치아 교정 이상의 치료를 받지 못하고 부정교합과 주걱턱 상태로 살아왔다.

렛미인 닥터스 검진 결과, 그는 하관이 20mm나 나와 있어 의학적으로도 심각한 수준으로 분류되며 턱 뒤틀림 현상도 심해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양정현 씨는 결정적 콤플렉스였던 긴 주걱턱을 양악수술과 V라인 수술로 21mm 가량 줄였고, 작아진 얼굴과의 조화를 위해 360도 눈매 교정술과 코 수술을 진행, 미남으로 다시 태어났다. 부정교합으로 인해 비쩍 말랐었던 그는 한약 복용과 침 치료를 거쳐 몸 곳곳에 살이 붙은 모습을 보였다.

이후 '렛미남' 양정현 씨는 '렛미인' 닥터스의 도움으로 양악수술, V라인 수술과 눈매 교정술, 코 성형 등을 통해 외모를 탈바꿈했다. '렛미남' 양정현 씨는 마른데다 어두워 보였던 과거의 모습과 달리 호감형 꽃미남으로 변신해 찬사를 자아냈다.

'렛미인' MC들은 '렛미남' 양정현 씨의 달라진 외모에 놀라며 배우 김수현과 비교하기도 했다. 또 MC 미르는 '렛미남' 양정현과 나란히 서서 "오징어가 된 기분이다"고 셀프디스해 폭소를 유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