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父 간이식 남지공 양에게 격려 장학금 전달
DGB대구은행, 父 간이식 남지공 양에게 격려 장학금 전달
  • 김윤수 기자
  • 승인 2015.10.27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대구은행(은행장 박인규)은 26일 대구시 달서구 용산동 성산고등학교(학교장 이성희) 교장실에서 아버지에게 간을 이식해 깊은 효심을 보여준 성산고 2학년 남지공양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DGB대구은행 박인규 은행장(왼쪽세번째)은 26일 성산고등학교에서 아버지에게 간이식을 한 성산고등학교 남지공양(오른쪽)에게 격려 장학금을 전달했다.

 

남양은 지난 8월, 간경화를 앓고 있는 아버지에게 간 이식을 결심하고 수술을 받았다. 남양의 아버지는 집안 내력으로 간경화를 앓던 중 간암으로 악화될 조짐을 보여, 간 이식만이 치료 방법이라는 진단을 받은 상태였다. 조직 검사 결과 아버지와 남양의 조직이 일치하자 “아버지에게 간이식은 당연한 일”이라며 남양은 가족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간이식을 결심했다. 8월20일 간이식 수술은 성공적으로 끝냈고, 남양은 현재 건강히 회복해 학업에 열중하고 있다.

 

어린 나이에도 지극한 효심을 보여 귀감이 된 남지공양에게 DGB대구은행 박인규 은행장은 격려차원의 장학금 지원을 결정해 26일(월) 장학금을 전달했다. 우동기 대구시교육감은 효행표창장을 전달했으며, 박인규 은행장은 장학금과 함께 격려의 말을 전했다.

 

지공양은 장학금을 전달받으며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주위의 많은 칭찬과 격려에 더욱 빠르고 건강히 회복할 수 있었다. 제가 받은 사랑과 격려를 이웃에게 베풀 수 있는 큰사람이 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박인규 은행장은 “지역대표기업으로 지역의 미래인 청년들에게 꾸준히 장학금 지원을 하고 있는 DGB대구은행은 깊은 효심을 보인 남지공 양을 비롯해 스포츠 꿈나무 인재 지원 등 DGB의 지원이 필요한 인재에게 수시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앞으로도 지역 인재를 위한 후원을 계속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