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대권 중도 포기할 가능성 0%”..반기문 측 입장 발표
“반기문, 대권 중도 포기할 가능성 0%”..반기문 측 입장 발표
  • 최지영 기자
  • 승인 2017.01.24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일, “지지율 떨어졌지만 다시 반등 할 것”

[중앙뉴스=최지영 기자]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캠프에서 정무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이상일 전 새누리당 의원이 반 전 총장이 중도 포기할 가능성은 없다고 밝혀 일각의 반 전 총장의 대권 중도 포기 추측을 일축했다.

 

▲ 중도 포기 가능성이 없음을 밝힌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 연합뉴스

 

24일 반 전 총장 캠프에서 활동 중인 이 전 의원은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반 전 총장이 중도 포기할 가능성은 0%"라고 말하며 “지켜보셨으면 좋겠다. 내기라도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전 의원은 중도 포기 가능성에 관해 “최근 지지율이 약간 떨어진 것 때문에 언론에서 그런 관측을 하고 또 특정 정당에서 그런 걸 계속 이야기 하고 있다”고 밝히며 “어제 반 전 총장이 몇몇 의원들을 만난 자리에서 그럴 가능성이 전혀 없다고 했다”고 강조했다.

 

지지율 하락에 대해 이 전 의원은 “일부 지지율이 조금 떨어졌었지만, 그 밑으로 더 안 떨어지는 바닥도 있더라”며 “반 전 총장이 이제 온 지 열흘이 조금 넘었는데 본인이 정치적 구상을 국민 앞에 명명백백하게 밝히면 또 지지율은 반등할 것이라는 게 저희의 믿음”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전날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반 전 총장의 불출마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주장했고 이재명 성남시장은 “반 전 총장은 이명박 전 대통령과 박근혜 대통령의 아바타”라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