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새해 예산안 9,500억원 심사 돌입
경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새해 예산안 9,500억원 심사 돌입
  • 박미화 기자
  • 승인 2018.12.13 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뉴스=박미화 기자] 경북 경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이기동)에서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2019년도 일반, 특별회계 본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본격적인 예산심사를 펼친다.

(사진=경산시의회 제공)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새해 예산안 심사 돌입(사진=경산시의회 제공)

예결위원으로는 위원장에 이기동 의원, 부위원장에 박병호 의원, 위원에 박미옥, 배향선, 엄정애, 이경원, 이성희, 이철식, 황동희 의원 등 9명이 선임되었으며, 주민복지증진과 지역발전 등을 우선순위로 사업효과와 타당성 검토를 통한 예산낭비 요인 제거, 재원배분의 적정성 검토 등을 중점 심사 할 예정이다.

시에서 제출한 심사 예산안을 살펴보면 일반회계 8,400억원, 특별회계 1,100억원 등 9,500억으로 전년도 당초예산 9,270억원보다 230억원(2.5%)이 증액되었다.

이기동 예결위원장은 “2019년도 예산안은 시민의 귀한 세금으로 편성하는 예산인 만큼 선심성, 낭비성 예 배제하고 사업의 시급성 및 효율성을 면밀히 따져 시민의 복리 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쓰일 수 있도록 합리적인 기준에 따라 면밀히 심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예결위에서 의결된 예산안은 17일 열리는 제206회 제2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