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서울 목동2차우성 리모델링 수주…공사비 5천억 규모
롯데건설, 서울 목동2차우성 리모델링 수주…공사비 5천억 규모
  • 김상미 기자
  • 승인 2021.03.01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중앙뉴스=김상미 기자] 롯데건설은 5천억 규모의 서울 양천구 신정동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롯데건설에 따르면, 서울 양천구 신정동 337번지 일대에 지어진 목동2차우성아파트는 2000년 3월 준공해 21년 차를 맞은 단지다. 롯데건설은 주거전용면적 30~40% 이내를 증축하고, 기존 세대수의 15% 이내 증가 가능한 ‘세대수 증가형 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현재 1140가구인 이 단지를 지하 4층~지상 27층, 12개 동 1311가구로 탈바꿈 시킬 예정이다. 공사비는 4944억원이다.

롯데건설은 목동2차우성아파트에 롯데캐슬 브랜드를 적용해 프리미엄 외관 특화(캐슬3.0 최신 디자인, 커튼월룩 및 메가 프레임, 대형 문주, 2개 층 높이의 동출입구 등)를 적용할 예정이다.

또 옥상정원, 수영장, 게스트룸, 실내수영장, 언택트 재택근무 트렌드에 맞춘 비즈센터, 갈산 및 안양천 조망이 가능한 27층의 스카이라운지 등의 커뮤니티 시설도 선보일 방침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일 롯데캐슬 안에서 삶의 여유와 차별화된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조합과의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최적의 설계안을 도출할 것”이라며, “롯데건설은 리모델링 참여 및 검토 대상 사업장을 기존 한강변, 강남 3구 등 선별적 검토에서 1기 신도시 등 경기도권으로도 확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2019년 잠원 갤럭시 1차 아파트, 2020년 이촌동 현대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시공사로 선정된 바 있으며, 백화점, 호텔, 마트 등 다양한 건축물의 리모델링을 통해 높은 기술력과 설계 역량을 축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