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외식경기 활성화 안심식당 사업 신속집행 추진
경북도, 외식경기 활성화 안심식당 사업 신속집행 추진
  • 강경호 기자
  • 승인 2021.03.23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안심 식당 지정 업소 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경북 안심 식당 지정 업소 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중앙뉴스 강경호 기자] 경상북도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민생경제를 살리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안심식당 사업비 8억 원을 신속 집행해 외식경기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올해 전국목표 19,364개소 중 무려 24%인 4,602개소를 경북안심식당으로 지정 추진할 계획으로 전체사업비 8억 원 중 국비 4억 원을 추경 성립 전 예산으로 23일 신속 교부하였고, 추가 4억 원은 긴급 추경 편성을 통해, 신청 희망하는 음식점에 덜어먹는 용기, 개별 수저 포장지 등 물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안심식당 조기 확산을 위해‘새바람 행복버스 민생현장’에서 한국외식업중앙회 경상북도지회(지회장 이재석)와 함께 범도민 캠페인에 참여하여 안심식당 동참을 적극 홍보하였다.

안심식당은 ▷덜어먹기가 가능한 도구 비치·제공  ▷위생적인 수저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 등 3대 식사문화 개선수칙을 기본적으로 준수하는 식당이며, 경북도는 여기에 코로나19 예방에 중요한 업소별 ▷매일 2회 이상 소독하기를 지정요건에 추가해 4대 실천과제 이행업소에 안심식당 스티커를 부착한다.

한편, 안심식당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도 홈페이지에 지정된 업소를 확인하거나, 검색포털 네이버, 다음이나 지도 앱인 T맵, 카카오맵 에서도 지역명+안심식당으로 검색하면 쉽게 알 수 있다.

이철우 지사는 “경북안심식당은 매출향상을 위한 최고의 백신이라며, 국비 신속교부를 통해 덜어먹는 식문화 확산과 외식경기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