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북미보다 빠른 한국 상륙..5월 19일 개봉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북미보다 빠른 한국 상륙..5월 19일 개봉
  • 신현지 기자
  • 승인 2021.04.09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개봉 시작으로 6월 북미와 유럽 순차 개봉
영화'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포스터(사진=유니버설 픽처스)
영화'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포스터(사진=유니버설 픽처스)

[중앙뉴스=신현지 기자] 액션 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가 북미보다 37일 빠른 5월 19일에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가장 가까웠던 제이콥(존 시나)이 사이퍼(샤를리즈 테론)와 연합해 전 세계를 위기로 빠트리자 도미닉(빈 디젤)과 패밀리들이 컴백해 상상 그 이상의 작전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5월 19일 국내 개봉을 시작으로 6월 북미와 유럽에서 순차 개봉을 예고했다. 할리우드 영화들의 대한민국 전 세계 최초 개봉 사례는 많았으나 북미보다 약 한 달 앞선 이본 개봉은 매우 이례적으로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분노의 질주’ 시리즈는 전 세계 50억 달러 이상의 흥행 수익을 가진 최고의 프랜차이즈로, 매 시리즈마다 새로운 흥행 신기록을 가진 작품이다. 신작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지난 2020년 코로나19 시기 개봉작 중 435만 명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한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이후 주목 받는 액션 블록버스터 기대작이다.

특히 대한민국 관객들에게 그 어느 때보다 압도적 스크린으로 즐기는 스트레스 해소가 필요한 지금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2021년 첫번째 액션 블록버스터로 압도적인 장르적 쾌감과 짜릿한 액션 스릴을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시리즈를 책임지고 있는 빈 디젤을 필두로 시리즈를 액션 블록버스터로 자리매김시킨 저스틴 린 감독과 오리지널 패밀리들의 컴백을 화려하게 알린다.

여기에 미셸 로드리게즈, 조다나 브류스터 등 막강한 여성 캐릭터들의 조합과 한국계 배우 성강의 합류까지 더해져 최강의 패밀리로 압도적 팀워크를 예고한다.

또 무엇보다 강력한 액션 시퀀스, 전 세계를 누비는 로케이션까지 선보일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시리즈 사상 최고이자 최강으로 중무장해 전 세계 극장가를 구할 첫번째 구원투수로 주목받고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게다가 북미보다 37일일 빠른 국내 개봉이라는 점에서 액션 블록버스터의 강렬한 귀환을 기대하는 국내 극장가의 기대가 자못 크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는 오는  5월 19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