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준비 시작...휴일 사무실서 인사청문 현안 검토
김부겸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준비 시작...휴일 사무실서 인사청문 현안 검토
  • 윤장섭
  • 승인 2021.04.18 0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총리 후보자 국정운영 1순위 과제 경제 지목..."대통령께 현장 목소리 가감 없이 전달하겠다"

[중앙뉴스=윤장섭 기자]정세균 총리에 이어 문재인 정부와 마지막 후반기를 함께할 국무총리에 김부겸 전 행안부 장관이 내정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16일 신임 국무총리와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 고용노동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해양수산부 등 5개 부처 장관을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했다.

정세균 총리에 이어 문재인 정부와 마지막 후반기를 함께할 국무총리에 김부겸 전 행안부 장관이 내정됐다.(사진=방송캡처)
정세균 총리에 이어 문재인 정부와 마지막 후반기를 함께할 국무총리에 김부겸 전 행안부 장관이 내정됐다.(사진=방송캡처)

문재인 대통령이 국무총리와 내각을 동시에 교체하는 것은 취임 후 처음있는 일이다. 이날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은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4·7 재보궐선거 패배로 인한 권력 누수를 막고 국정동력 회복과 인적 쇄신을 위한 개각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국무총리의 교체는 이번이 3번째로 이낙연(전남) 전 총리와 정세균(전북) 총리에 이은 3번째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명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경북 상주 출신의 4선 의원으로 문재인 정부에서 초대 행안부 장관을 지냈다. 정치권에서는 비문 출신의 마지막 총리로서 포용과 화합 지역통합의 상징성이 장점으로 꼽히는 인사로 평가하고 있다.

문재인 정부 2기 총리로 1년 3개월간 국정을 함께 운영해 온 정세균 총리는 대선 출마를 위해 총리직에서 하차한다. 김 국무총리 지명자는 21대 총선에서 대구 수성갑에 출마했다가 낙선했다. 이후 지난해 8월 실시된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당대표 경선에 도전했으나 이낙연 후보에게 고배를 마셨다.

김 국무총리 내정자는 문재인 정부 TK출신 첫 총리가 된다. 앞의 두 전 총리는 모두 호남 출신들이다.

김부겸 총리 내정자는 경북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 행정대학원에서 행정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1991년 민주당 부대변인으로 정치계에 입문한 뒤 제16대, 17대 18대, 20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5선에는 실패했다.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휴일인 18일 오후 종로구 통의동 금융연수원에 마련된 사무실에 들러 '청문회 준비단'과 인사하고 인사청문회 준비를 위한 발걸음을 본격화한다. 김 후보자는 총리 지명 당일인 지난 16일 사무실을 찾아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으로부터 첫 보고를 받은 바 있다.

총리실은 김 후보자가 공식적으로는 19일 오전 첫 출근을 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청문회 준비단은 전략팀, 정무팀, 신상팀, 언론팀, 행정지원팀 등 5개 팀으로 구성됐다. 준비단장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맡는다. 최창원 국무1차장이 부단장을 맡는다.

한편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1순위 과제로 경제를 꼽았다. 특히 부동산·투기 쇄신 방침을 밝혔다. 이는 김 후보자가 문재인 정권 말기를 안정적으로 민생을 챙기면서 국정을 운영을 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김 후보자는 “청문회, 인준 등의 절차가 무사히 끝나면 코로나 19 극복과 민생 회복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또 정부의 계획대로 백신 접종을 위해 역량을 총동원해 국민들이 안심하고 하루속히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더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국정을 쇄신하겠다”며 “현장 목소리를 가감 없이 대통령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개각에서 문 대통령은 김부겸 국무총리 외에 신임 국토부 장관 후보자에 노형욱 전 국무조정실장을 내정했다. 새 산업부 장관 후보자에는 문승욱 국무조정실 2차장을, 해수부 장관 후보자에는 박준형 현 차관을 각각 내정했다. 노동부 장관 후보자에는 안경덕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상임위원을, 과기부 장관 후보자에는 임혜숙 현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을 각각 발탁했다.

청와대는 김 후보자가 국회 인사청문회와 임명 동의 절차를 거쳐 임명되기 전까지는 당분간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총리 직무를 대행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